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공개 증상발생 2일 전으로 확대
코로나19대응지침 개정따라 3일부터 적용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0. 04.04. 12:07:4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코로나19 확진자의 접촉자 조사 시 동선공개 범위가 기존 증상발생 하루 전에서 이틀 전으로 확대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코로나19 대응지침이 개정(7-4판)돼 3일 0시부터 적용된다고 4일 밝혔다.

 개정된 지침은 확진환자의 접촉자 조사 참고사항으로 증상 발생 2일 전부터 접촉자의 범위를 설정토록 하고 있다. 이는 WHO(세계보건기구)에서 예시한 접촉자 범위를 인용한 것이다.

 관리가 필요한 접촉자의 범위는 추정 또는 확진환자의 증상발생 2일 전부터 증상발생 14일 후 기간 동안 접촉이 발생한 자 중 ▷추정 또는 확진환자와 1미터 이내 거리에서 15분 이상 대면 접촉한 자 ▷추정 또는 확진환자와 직접적인 신체적 접촉한 자 ▷적절한 개인보호구를 하지 않고 추정 또는 확진환자를 직접 돌본 자 ▷거주 국가(지역)의 위험평가에 제시된 접촉 상황 등이다.

 이와함께 조사대상 유증상자의 범위 또한 '발생국가'로 특정됐다가 '해외방문력'이 있는 자로 변경됐다.

 한편 개정된 지침 상 신설된 내용은 ▷감염병 의심자의 법적 개념 추가 ▷조사대상 유증상자 대상 필요시 격리통지서 발급가능 조항 추가 ▷해외입국자 관리방안 및 감염병예방법 위반 외국인의 인적사항 통보 안내 등이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재난지원금 96% 지급… 기부보다 사용 제주도, 멸종 위기 생물종 보호 나서
도 농업기술원 '킬레이트제' 기술 보급 카카오커머스, 벤처캐피탈 투자조합에 20억 출…
제주 제2공항 예정지 인근 토지, 목적 외 사용 '… 해외여행 못간 20~30대 제주로 몰린다
제주도의회 상임위 개편 공론화 촉각 양돈농가 외부·울타리 입출하대 설치해야  
코로나19 심각단계 100일 제주관광객 217만명 줄… 제주 밀려드는 괭생이모자반 선제적 대응 실패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