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민주당 제주도당 "4·3특별법 개정안 반드시 통과시켜야"
2일 4·3 제72주년 추념일 기념 성명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0. 04.02. 19:03:5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더불어민주당 제주특별자치도당은 2일 '4·3 제72주년 추념일 기념 성명'을 통해 "4·3특별법 개정안을 반드시 통과시키고, 화해와 상생의 제주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민주당 도당은"그동안 4·3 유족들과 제주도민들의 피나는 노력을 통해 4·3희생자와 유가족에 대한 대통령의 사과와 참석이 이루어지는 등 제주 4·3의 진상규명과 명예회복을 위한 다양한 과정들이 이루어지고 있지만 아직도 4·3의 완전한 해결을 위해 우리가 함께 고민하고 풀어나가야 할 문제들이 산적해 있다"면서 "특히, 4·3희생자 유족들에 대한 실질적인 배·보상과 불법군사재판의 무효화를 통해 4.3 희생자들의 명예회복이 반드시 이루어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더불어민주당은 4·3의 완전한 해결의 첫 걸음인 '제주4·3사건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에 관한 특별법 전부개정법률안'이 반드시 국회에서 통과될 수 있도록 마지막까지 혼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며 "미래통합당에서도 4·3의 완전한 해결에 힘을 모아주겠다는 약속을 한 만큼 이번 20대 국회에서 반드시 통과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나갈 것을 약속드린다"고 밝혔다.

 민주당 도당은 "4·3 72주년을 맞이하여 제주 4·3의 완전한 해결을 통해 화해와 상생의 꽃을 피우기 위해 제주도민들과 더불어 전진해 나가겠다"면서 유족들에게 위로의 말을 전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투자유치로 제주산 우유 처리난 해소되나 제2공항 연속 토론회 개최… 올해 갈등 해소되…
'24억 투입' 제주시 구좌읍 스마트 마을로 만든… 제주도 상하수도 요금·급수정지 처분 유예
제주농업기술센터 '천연염색' 프로그램 교육생… 제주개발공사, 수자원 보전·재해 예방 역할 '…
수도권 청년 51% "제주 이주 의향 있다" 제주자연 만끽하는 세계유산축전 '100일 앞으로
제주, 국토부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 선정 제주농기원, 귀농창업 활성화 교육생 모집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