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구국도 일주도로변 가로등 설치 이달 완료
지난 2017년부터 연차적 시행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19. 11.07. 10:18:3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는 구국도 일주도로 주변 취락지구의 야간 교통사고 예방 및 마을 정주 여건 개선을 위해 추진한 '2019 구국도 밝은 도로 조성사업'을 이달 완료할 예정이라고 7일 밝혔다.

 구국도 밝은 도로 조성사업은 일주도로변 취락지구 중 가로등이 설치되지 않아 야간 통행에 불편을 초래하고 교통사고 위험이 높은 곳과 지역 주민차량 운전자들로부터 가로등 설치 요청을 받은 지역을 대상으로 2017년부터 연차적으로 시행되고 있다.

 올해 '구국도 밝은 도로 조성사업'은 국비 28억원을 투입해 구좌읍(동복·하도), 남원읍(남원), 성산읍(고성·신천), 표선면(하천·세화), 대정읍(상모·인성), 애월읍(애월) 지역에 가로등 362주(총 연장 7500m)를 신설했다. 애월읍(고내) 및 한경면(판포) 지역 84주(총 연장 1650m)는 이달 중 설치 완료될 예정이다.

 도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야간 차량 운행시 시인성이 확보되어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범죄예방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며 "도로가 어두워 교통사고 위험이 높고 생활불편 민원이 발생하는 구국도 일주도로변 지역을 중심으로 우선순위 설정 후 밝은 도로 조성사업을 계속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한국판 뉴딜 추진에 현 정부 임기내 49조원 풀… [월드뉴스] 英, 쇼핑할 때 마스크 안 쓰면 15만…
"ICC제주서 열리는 2개 행사 집합제한조치" 식사문화 개선 아이디어 공모
"정부 그린뉴딜 연계 카본프리산업 투자 유치" 제주 해군기지 진입도로 공사 중단 '장기화'
'전국 어디서나 확정일자 발급' 법 개정안 발의 제주 신공항 투기 자금 부동산 거품 불렀다
제주농기원 '망고 재배 핵심기술' 책자 제작 제주도의회 '포스트 코로나 대응 특별위' 구성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