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국회 찾은 4·3유족회 "4·3특별법 개정안 처리하라"
6일 국회 정론관서 4·3특별법 개정안 처리 촉구 기자회견
"각 당 지도부 결단 필요, 방관만 하고 있는 청와대·정부도 적극 대응해야"
국회=부미현 기자 bu8385@ihalla.com
입력 : 2019. 11.06. 15:00:0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4·3희생자유족회(회장 송승문)가 6일 국회를 찾아 제주4·3특별법 개정안의 조속한 처리를 촉구했다.

4·3희생자유족회는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제주4·3특별법 개정안 통과를 위한 돌파구 마련을 위해서는 법안 논의의 핵심적 역할을 수행하는 이들과 각 당 지도부의 결단이 필요하다"며 "또한 국회에 계류 중인 제주4·3특별법 개정안 처리에 대해 방관만 하고 있는 청와대와 정부 관련 부처에도 적극적으로 대응해줄 것을 강력 요청한다"고 밝혔다.

4·3희생자유족회는 기자회견에서 "70주기를 앞두고 마련된 4·3특별법 개정안이 제출된 후 2년에 가까운 시간이 흘렀다. 올 들어 세 차례 국회를 방문해 특별법 개정의 당위성에 대해 설명했다"며 "제주4·3 해결에 대한 공감대는 형성됐지만 뒤따라야 할 실천이 보이지 않는다"고 분통을 터뜨렸다.

4·3희생자유족회는 "대통령께서는 '4·3의 아픔은 곧 제주의 역사이며, 결코 망각해서는 안 될 대한민국의 역사'라고 7만여 유족과 제주도민, 국민들 앞에 당당히 말씀하셨다. 매해 추념식에 참석했던 각 당 대표 정치지도자들, 제주 지역 국회의원들 모두가 한 목소리로 올해 안에 4·3특별법 개정안을 반드시 처리하겠다고 약속했다"며 "하지만 우리 유족들이 목도한 것은 정쟁을 일삼고, 서로 남탓하고, 국민은 안중에도 없는 모습"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

4·3희생자유족회는 "부디 올해 안에 제주4·3특별법 개정안이 통과가 되어 대한민국에 화해와 상생의 가치를 뿌리내리기 위한 교두보가 마련되길 바란다"며 "올해 4·3특별법 통과의 결실을 거두지 못한 채 내년 72주년 추념식에 대통령님과 여야 대표, 지역 국회의원들이 4·3영령들 앞에 서는 것은 더 이상 의미가 없다"고 강조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사회 생활속 환경·교통문제 '고민 해결사' 60세 이상 제주도민 자경농지 임대 가능
제주 상업용 부동산 투자수익률 바닥 농업기계 전동화 연구·개발 본격 추진
제주외항 2단계 사업 국비 확보 난항 제주도·JTP, 화장품 원료개발 참여기업 모집
제주농기원, 6월 디톡스 교육생 모집 서귀포 문섬 일대 '해중경관지구 조성' 본격화
제주도, 제2기 '100인의 아빠단' 추가 모집 제주해녀 콘텐츠 문화상품 발굴 전국 공모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