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한라산 단풍 이번 주말 '울긋불긋' 절정 예상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9. 10.23. 10:06:4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오백장군

한라산단풍이 지난 12일 첫 단풍을 시작으로 이번 주말(26일)에 절정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 첫 단풍은 산 전체의 20% 가량이 물들었을 때를 뜻하며, 단풍 절정은 80% 가량이 물들 때를 말한다.

23일 세계유산본부 한라산국립공원사무소(소장 김대근)에 따르면 한라산 단풍은 백록담 정상을 시작으로 점차 해발고도가 낮은 곳으로 내려오는데 이번 주말인 26~27일쯤 절정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각 지점마다 단풍이 절정에 달하는 시기는 조금씩 다른 가운데 한라산의 단풍을 만끽할 수 있는 곳으로는 만세동산에서 바라보는 어리목계곡과 1500 ~1600m 기암절벽이 어우러진 영실기암, 용진각·왕관릉 일대가 손꼽힌다.

한라산 단풍은 구상나무, 주목, 적송 등 상록수와 갖가지 단풍나무가 어우러져 여러 색깔로 은은하게 물든다.

특히 가을 한라산을 수놓는 참빗살나무의 분홍빛 열매는 한라산을 찾는 탐방객들의 눈길을 사로잡기에 충분하다.

김대근 한라산국립공원관리소장은 “단풍 절정기에는 탐방객의 증가로 주차 공간이 부족하므로 가급적 대중교통을 이용해 주시고, 일교차가 심하게 나타나므로 온수, 간식, 여벌 옷 등을 충분히 준비하여 안전산행에 나서 주실 것”을 당부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갈치·참조기 위판량 지난해 대비 갑절 증가 제주도의회 '드림제주21' 여름호 발간
코로나19 재정절벽 제주 "국비 확보라도.." 21대 국회 16일 개원식...임기 시작 한달여만
[월드뉴스] 남중국해 미·중갈등 악화일로 25일부터 함덕·협재해수욕장 야간 술·음식 'No'
제주도 2025년 도시관리계획 재정비 마무리 제주도 '여성안심 3종 세트' 지원 사업 추진
"남의 일 아니" 제주 공직사회도 성범죄 지속 … '웰컴시티 무산' 제주공항 일대 개발행위허가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