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 금융기관 수신증가율 3년만에 최고치
8월 작년 동기 대비 12.8% 올라… 2016년 7월 이후
가계대출잔액 15조8292억원 전체 52.7% 가계 부담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10.22. 17:54:2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8월중 제주지역 금융기관 수신과 관련, 공공예금 및 기업예금이 늘며 전년 동월 대비 증가율이 12.8%를 기록, 2016년 7월(12.9%) 이후 3년여 만에 최고치를 보였다.

22일 한국은행 제주본부가 발표한 '2019년 8월중 제주지역 금융기관 여·수신 동향'에 따르면 도내 금융기관의 수신은 지난 7월 -890억원에서 9월 3104억원으로 수직상승했다. 여신은 7월 2314억원에서 8월 1328억원으로 증가폭이 다소 축소됐다.

8월말 제주지역 금융기관의 여신 잔액은 30조542억원으로 30조원대를 돌파했다. 월중 1382억원이 늘며 전월 대비 0.5%, 전년 동월 대비 8.9% 각각 증가했다. 예금은행 기업대출을 중심으로 증가폭이 축소(+2091억원→+1082억원)된 반면 비은행금융기관의 가계대출이 늘어나면서 증가폭이 소폭 확대(+223억원→+300억원)됐다.

8월말 기준 금융기관의 여신 가운데 가계대출 잔액은 15조8292억원으로 전체 52.7%를 차지했다. 월중 635억원 증가하며 전월 대비 0.4%, 전년 동월 대비 7.2% 각각 불었다.

이 기간의 도내 금융기관의 수신 잔액은 29조4153억원으로 월중 3104억원이 늘었다. 예금은행의 요구불예금(-492억원→+1707억원) 및 저축성예금(-53억원→+1711억원)이 공공예금 및 기업예금 유입 등으로 모두 증가했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농협 화훼소비촉진 꽃 나눔 행사 '활짝' "청정제주 사수 관광시장 회복 집중"
작년 12월 제주 면세점 매출액 전국 1위 내땅 개발행위허가 인터넷으로 '한방에'
1월 제주지역 주택거래량 늘었다 제주 마늘·양파주산지협의체 가격안정제 논의
연초부터 제주 아파트 매매량 급증... 인구유출… 작년 제주 오피스 수익률 2.4% 전국 꼴찌
성산일출봉농협, 천혜향 미국 첫 수출 성사 한라봉 재배면적 줄고 천혜향·레드향 늘듯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 2020 경자년 기념메달 출시
  • 갈라쇼 펼치는 손연재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