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용담2동 일원에 안심마을 '용담하늘길' 조성
제주도, 제주서초 일원에 범죄예방 환경디자인 적용
주민·학생 참여 벽화타일 제작 프로젝트 등 환경개선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19. 10.07. 10:20:1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는 제주시 용담2동 제주서초등학교 일원에 '주민과 함께 만들어 가는 안전한 지역공동체 '용담하늘길'이라는 주제로 범죄예방 환경디자인(셉테드·CPTED)를 적용한 환경 조성사업을 시행한다고 7일 밝혔다.

 범죄예방 환경디자인이란 디자인을 통해 환경을 개선함으로써 범죄 심리를 위축시켜 범죄를 사전에 예방하는 디자인을 말한다.

 가로등 개선, 벽화 등 공공예술작품 설치, 교통흐름의 안정화 유도, 조경 관리, CCTV 및 비상벨 설치 등이 이에 포함된다.

 안심마을 '용담하늘길'은 주민들의 참여로 만들어진 사업명이다. 지역정서를 반영하고 보다 밝고 건강한 마을조성을 위해 주민들의 다양한 제안과 참여를 바탕으로 하고 있다.

 '용담하늘길'조성사업에는 제주서초 전교생 약 700여명과 용담2동 주민들이 함께 만드는 벽화타일 제작이 주민참여 공공미술프로젝트로 포함됐다.

 또 노후된 마을 벽면에 시공될 벽화용 점토타일을 주민들과 아이들이 직접 만드는 과정에 범죄예방 및 마을에 대한 이해와 관심 등을 유도하기 위한 교육과 놀이 등도 병행하고 있다.

 이외에 보행안전을 위한 도로보수 정비, 골목길 태양광 센서등, 로고젝터(조명을 바닥에 투사해 안내하는 장치), 안심비상벨, CCTV 설치와 마을지도 안내판, 바닥이정표, 가림막 등의 안전시설물 도입 등을 통해 범죄예방 환경을 조성하게 된다.

 한편 도는 지난 2014년부터 범죄예방 환경개선디자인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2016년 7월에는 '제주특별자치도 범죄예방을 위한 도시환경디자인 조례'가 제정됐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위축되는 건설경기 활성화 방안 나올까 JDC 제주탐방 청소년캠프 "흥미로워"
"제2공항 공론화 '숙의형공청회-주민투표-합의… 평화로 제주관광대입구 1일 5만4779대 통과
박희수 "제2공항 반대·특별법 전면 개정" 원희룡 지사 4위·이석문 교육감 3위
"환경총량제 도입하면 편법 개발 사라질 것" 김영수도서관, 생활SOC 공모 '최우수상'
감귤 가격 회복 위해 전국 중도매인 모인다 온주밀감 대체할 '미니향' 첫 생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