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민간 어린이집 보육교사 차별 중단하라"
공공연대 보육노조 제주, 17일 제주도의회 도민의방서 기자회견
김현석 기자 ik012@ihalla.com
입력 : 2019. 09.17. 11:46:0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민주노총 공공연대 보육교직원 노조 제주지회는 17일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민간·가정 어린이집 보육교사 경력 인정 및 경력 수당 도입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김현석기자

민주노총 공공연대 보육교직원 노조 제주지회는 17일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민간·가정 어린이집 보육교사 경력 인정 및 경력 수당 도입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이들은 "민간·가정 어린이집에 10년 근무한 보육교사의 경우, 국공립어린이집 보육교사와의 임금 차이는 연간 612만원"이라며 "또한 어린이집에서 근무한 경력조차 인정받지 못하는 부당한 차별을 받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국공립 어린이집은 매월 인건비 1000만원 이상 지원되는 반면, 민간·가정 어린이집 등은 기본 보육료 항목으로 200만원 정도만이 지원되고 있다"며 "국가 책임 보육을 실현하는 보육 현장에 일하는 교사들은 불합리한 차별과 배제에 놓여 있다"고 지적했다.

 이들은 또 "지난달 8일 이 같은 차별 개선을 위해 국가인권위원회에 개선 권고를 위한 진정서를 접수한 상태"라며 "정부와 지자체는 민간·가정 어린이집 보육종사자에 대한 차별을 즉각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시 내년도 주민참여사업 211건 선정 제주지방경찰청 차장에 이인상 경무관 발령
제주서 먼바다로 떠밀려가던 모녀 구조 제주서 전봇대 전선 상습 절도 50대 실형
노점상 자리 갈등에 상해 입힌 50대 실형 제주시 위기 처한 1인 가구 700명 복지서비스 지…
분말·환 형태 식품제조업체 전수점검 47년 만에 가장 무더운 밤 전력수요도 급증
폭우에도 배달노동자는 "오늘도 달립니다" 제주소방서 공무원직장협의회 공식 출범 '첫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