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 처서 앞두고 무더위 한풀 꺾여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8.19. 17:00:1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가을 길목에 접어든다는 '처서'를 앞두고 맹위를 떨치던 열대야도 사라졌다.

 19일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18일 오후 6시부터 19일 오전 9시 사이 최저기온은 제주시 24.6℃, 서귀포 24.5℃, 성산 22.4℃, 고산 23.7℃ 등 모두 25℃ 이하를 기록, 열대야가 관측되지 않았다. 지난달 24일 제주시에서 첫 열대야가 기록된 이래 25일 만이다.

 19일 낮 최고기온도 제주시 29.1℃, 서귀포 30.1℃, 성산 30.2℃, 고산 28.1℃로 30℃ 안팎의 기온을 보였다.

 여기에 20일부터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이면서 무더위는 한 풀 더 꺾일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20일 낮부터 기압골에 동반된 다량의 수증기가 유입 제주 산지와 남·동부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리겠다"며 "21일에도 남쪽해상에 위치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비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한편 20일과 21일 제주 해상에는 안개가 끼고,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칠 것으로 전망돼 해상 안전사고에 유의해야겠다.

사회 주요기사
멀어지는 태풍 타파… 제주 피해 '속출' 지나가는 태풍 타파… 성산 9월 역대 3위 강풍
600㎜ 물폭탄… 제주 태풍 '타파' 피해 눈덩이 태풍 타파 제주 강타 1300가구 정전
강풍·폭우 몰아치는데… 제주 서부는 '쨍쨍' 속도 올린 태풍… 제주 오후 3~4시 최근접
범피지원센터, 고유정 피해 유족에 지원금 소방출동 151회… 태풍 다가오니 피해도↑
태풍 '타파' 폭우… 제주 하천 상황은? 제주 500㎜ 육박… 태풍 상륙 전부터 피해 속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