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긴 장마·태풍 영향에 제주 해수욕장 이용객 감소
8일 기준 이용객 111만3000명... 전년동기 대비 50만명 줄어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19. 08.12. 16:52:2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흐린 날씨로 한산한 중문해수욕장. 한라일보DB

제주도내 해수욕장 이용객이 지난해보다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지난 8일 기준 도내 11개 해수욕장 이용객은 111만3000명으로 전년도 161만4000명보다 50만명 정도가 줄었다.

 제주도는 이같은 감소세를 7월말 길었던 장마와 태풍 등의 영향으로 풀이하고 있다.

 한편 도는 올해 구조·구급 전문기관인 소방과 운영관리를 담당하는 행정, 민간안전요원 등 총 278명을 투입해 해수욕장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용객이 많은 함덕·중문 등 해수욕장에 수상오토바이와 보트 등 인명구조용 안전장비 6대를 추가 배치했으며, 상어가 출몰했던 함덕해수욕장에는 지난 7월 말부터 상어 퇴치기를 시범 운영했다.

 또 해수욕장 백사장 내 허가를 받지 않고 파라솔 및 천막 등 피서용품을 설치해 불법 영업하는 행위에 대해서는 강력한 단속 실시로 피서철 행락질서도 확립중이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일도지구 아파트주민들 SK저유소 이전 공동대… 송재호 "4·3해결 향한 노력 전하려다..."
부상일 대변인 "오영훈은 영구퇴출 대상" 부상일 "생활지원사 처우개선 나설 것"
제주총선 후보 제주4·3특별법 개정 '동의'-제2… 제주도, 지방자치분권 온·오프라인 홍보 강화
고병수 후보측 "송재호 후보 유세 발언 충격적" 자가격리 전담반 6·7급 공무원으로 확대 운영
장성철 "선거에 대통령 개입시킨 송재호 후보 … 제주시 청사내 길고양이 급식소 시범운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