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숲속 힐링콘서트 '노고록이' 세 번째 공연
6월 29일 오후 2시부터 사려니숲길 붉은오름 입구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6.27. 17:46:1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2019년 문화가 있는 날 지역문화콘텐츠 특성화 사업으로 선정된 '숲속 힐링 콘서트 노고록이' 세 번째 무대가 이달 29일 오후 2시 사려니숲길 붉은오름 입구에서 마련된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지역문화진흥원, 한국문화예술진흥원, 자작나무숲이 공동 주관하며 서귀포시산림휴양관리소, 제주삼다수, 바즈라사회적협동조합, 서귀포시 호근동 마을이 후원하는 이날 음악회는 '아버지의 마음'을 주제로 테너와 바리톤, 피아노 트리오와 듀엣, 아코디언 연주로 꾸며진다. '그리운 마음', '아버지', '시간에 기대어', '매기의 추억' 등을 들을 수 있고 공연 중간에 제주 어르신이 쓴 책을 직접 낭독하고 관객들이 시를 낭송하는 순서도 더해진다.

그림책 전시, 실크스크린 체험, 호근동 마을 주민들이 만든 차롱 도시락 시식 부스 등도 차려진다. 공연 관람 후 비치된 엽서에 후기를 작성하면 실크스크린 손수건과 파우치를 선착순으로 제공한다. 문의 064)760-3067.

문화 주요기사
[제주바다와 문학] (42)문무병의 '… 제주 아이… 아이들 수학과 친해지려면… 한라도서관 강연
[김관후 작가의 詩(시)로 읽는 4·3] (47)산 증인 … 도립제주합창단 지휘자 전국 공모 24명 몰려
작고작가전 첫발… 60~70년대 제주미술 조명 탐라도서관 4월에 '제주북페어 책운동회'
제주비엔날레 여성·신화·지역성 동시대 미술… 제주예총 33대 회장에 김선영 서예가 선출
서울에서 제주까지 무지개 깃발 펄럭이는 현장 서귀포관악단에 해외 악기사 후원 아티스트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