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대 여교수협 "감정원 노조 사과하라"
공시가 책정 비판 경제학과 A교수 형사고소 비판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05.29. 18:00:4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대여교수협의회는 최근 한국감정원 노동조합이 제주대 경제학과 A교수를 형사고소와 한 것과 관련, 29일 성명을 내고 "학문의 자유를 억압하는 한국감정원 노조는 국민 앞에 사과하고 재발방지를 약속하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A교수는 20여년동안 경제학자로 활동하면서 학자적 양심에 기반해 논문 및 학술발표회를 통해 공시가격 책정과정의 정확성·투명성 및 형평성에 문제가 있음을 제기해 왔다"라고 밝혔다. 이어 "그러나 한국감정원 노조가 A교수의 논문 및 학술발표와 관련해 지난 4월2일 A교수를 명예훼손으로 형사고소한 행위는 학문의 자유를 억압할 뿐만 아니라, 향후 학자들의 비판적 연구활동을 심각하게 제한할 우려가 있다"고 지적했다. 이는 개인 연구자의 학술적 비판 의견을 가로막는 공공조직의 횡포이며 교수사회 전체에 대한 도전이라고 비판했다.

여교수협의회는 "한국감정원 노조가 형사고소 취하 등 적절한 조치를 하지 않을 경우, 제반 수단을 동원해 엄정하게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경고했다.

사회 주요기사
누웨모루에 경찰관 100명 뜬 이유는? 중문단지서 만취운전으로 노부부 숨지게한 50대 구…
제주 잇단 실종… 경찰 '배회감지기' 보급 제주 올 가을 평년기온↑… 태풍 1개 영향
내국인 여성에 맥주병 내리친 중국인 징역형 고유정 2차 공판 방청권 '추첨식'으로 변경
"선흘2리 전·현직 이장들 성명서에 분노" 제주소방 '무각본 실전 재난 훈련'
가파전담의용소방대 안전지킴이로 활약 "환경영향평가사업 전면적인 실태조사 해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