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시낭송제주연합회 가정의 달 '시낭송 스토리극'
5월 21일 '아버지의 술잔에는 눈물이 절반이다' 공연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5.18. 12:57:3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국시낭송제주연합회(회장 김연실)가 주최하는 제2회 시낭송 스토리극 공연이 5월 21일 오후 7시 제주학생문화원 소극장에서 열린다.

'아버지의 술잔에는 눈물이 절반이다'는 제목을 단 이번 공연은 이 시대 아버지들의 힘든 삶을 돌아보고 감사와 사랑의 마음을 전하려 기획됐다.

7막에 걸친 극의 진행에 따라 '아버지가 서 계시네', '아버지의 지게', '그때 그봄이 그립습니다', '늙은 어머니의 발톱을 깎아 드리며', '국수가 먹고 싶다', '아버지의 술잔에는 눈물이 절반이다', '아버지의 나이' 등 시낭송이 이루어진다.

김연실 회장이 극본과 연출을 맡았고 김중식(아버지) 강혜자(어머니) 김정민(아들) 등이 출연한다.

문화 주요기사
찾아가는 제주 탐라문화제 시카고로 간다 오래된 진초록 숲 깃들어 공존하는 제주 꿈꾼다
제주문예재단 국제예술교류 지원 사업 공모 [무 대 & 미 술] 제주 음악 샛별들 싱그런 6월 무대
재능시낭송협회제주지회 고미자 회장 '수필과 비평… 제주영화제 '세상을 바꾼 변호인' 씨네토크
제주 자원 캐릭터 활용 스토리 구성 교육 제주도공예품 공모대전 온라인 접수 기간 연장
서귀포청문 탁구동아리 '스매싱' 유일한 청소년팀 … 세종시 '풍류'와 제주 '마로' 서귀포서 만남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