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시낭송제주연합회 가정의 달 '시낭송 스토리극'
5월 21일 '아버지의 술잔에는 눈물이 절반이다' 공연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5.18. 12:57:3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국시낭송제주연합회(회장 김연실)가 주최하는 제2회 시낭송 스토리극 공연이 5월 21일 오후 7시 제주학생문화원 소극장에서 열린다.

'아버지의 술잔에는 눈물이 절반이다'는 제목을 단 이번 공연은 이 시대 아버지들의 힘든 삶을 돌아보고 감사와 사랑의 마음을 전하려 기획됐다.

7막에 걸친 극의 진행에 따라 '아버지가 서 계시네', '아버지의 지게', '그때 그봄이 그립습니다', '늙은 어머니의 발톱을 깎아 드리며', '국수가 먹고 싶다', '아버지의 술잔에는 눈물이 절반이다', '아버지의 나이' 등 시낭송이 이루어진다.

김연실 회장이 극본과 연출을 맡았고 김중식(아버지) 강혜자(어머니) 김정민(아들) 등이 출연한다.

문화 주요기사
[제주문화가 이슈&현장] 흉물 신세 덕수리 민속… 제주 미술관에 각별한, 작별한, 특별한 그날들
서귀포문화원 '서귀포문화' 23호 발간 새봄보다 먼저 온 제주 들꽃의 속삭임
서귀포 무병장수의 별 해설사 키운다 돌빛나돌담보전회 '돌담 수업' 참가자 모집
제주청하문학회 세 번째 작품집 발간 제주 양재봉 수필가 '삭이고 삼키며' 쓴 작품집
[무 대 & 미 술] 제주 골목 그리워지는 양림동 … 제주 공간 뜻밖의 상징조형물 홍보 역할 톡톡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