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도 '전통포구' 복원 추진
올해 3개소 대상 7억4200만원 투입
표성준 기자 sjpyo@ihalla.com
입력 : 2019. 03.11. 10:17:4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서귀포시 남원읍 하례1리 망장포.

제주특별자치도는 도내 전통포구 3개소(제주시 삼양, 서귀포시 대정읍 산이수동·표선)를 대상으로 올해 7억4200만원을 투입해 어촌 관광자원으로 복원·정비할 계획이라고 11일 밝혔다.

 제주도는 걷기 열풍과 함께 어촌체험관광이 활성화됨에 따라 지난 2015년부터 전통포구 복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현재 도내에는 총 36개소의 전통포구가 남아 있는 것으로 조사됐으며, 지난해까지 4개소를 복원·정비했다.

 특히 제주도는 지역주민과 전문가 등의 의견을 적극 수렴해 원형을 최대한 살리면서 공동디자인을 도입할 계획이다. 또한 불턱과 원담, 신당 등의 어업유산과 연계해 복원·정비할 예정이다.

 제주도 관계자는 "전통포구는 조상들의 삶과 역사가 스며있는 소중한 문화유산"이라며 "최대한 원형에 가깝게 복원해 어촌관광자원으로 활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 4·15 총선 본선 도전 ‘시한부’ 정치인생 명절때 남은 과일 쫄깃쫄깃 ‘말랭이’로 즐기…
원희룡 지사, 설 연휴 공항 상황 등 점검…유관… 올해 제주 재해예방사업 963억원
올해 CCTV 1229대 더 설치한다 제주 건축·시설 999개소 '국가안전대진단'
오는 9월 '2020 세계유산축전' 열린다 "동절기 한라산 탐방 안전사고 주의하세요"
25~26일 제주목관아서 다채로운 전통놀이 정의당 김대원 21대 국회의원 선거 비례대표 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