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도 축산악취 개선 제2차 현황조사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19. 03.10. 16:19:5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도내 축산악취 개선을 위한 제2차 현황조사가 오는 18일부터 다음달 30일까지 진행된다.

 이번 조사는 2018년 1차(10월 1 ~ 11월 30일)에 이은 2차 조사로 악취 발생이 적은 동절기를 피해 3월 18일부터 조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악취관리 지역을 추가 지정할 계획이다. 대상 농가는 2개 이상 인접농가, 대정읍 동일, 신평리 소재 농가, 국립축산과학원 난지축산연구소, 제주특별자치도 축산진흥원이 운영하고 있는 양돈장 등 106개 양돈장이다.

 (사)한국냄새환경학회(참여기관 악취검사기관 성균관대학교, 측정대행기관(주)그린환경종합센터)가 조사를 맡았다. 제주도는 이번 조사대상에서 제외된 농가를 대상(113개소)으로 2019년 현황 조사에 나설 계획도 세웠다.

 2019년 현황조사는 오는 5월부터 9월까지 진행할 예정이다. 2017년부터 시작된 양돈농가에 대한 현황조사는 세 차례 조사 후 마무리된다.

 제주도는 농가에서 악취 저감 컨설팅 또는 악취 측정 요청이 있을 경우 제주악취관리센터와 한국환경공단 악취관리처와 합동으로 적극 조사에 나설 방침이다.

 한편 지난 해 이미 지정된 악취관리지역 내 59개 양돈농가는 분기별로 제주악취관리센터에서 실태 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구자헌 "제주과학기술원 설립" 제주 신천지 신도 2000명 예상… 모두 전수조사
'어린이집 휴원' 돌봄공백 해소 '가족돌봄휴가'… 코로나19 지역확산방지 힘보태는 민간단체
코로나로 입원·격리 경우 생활지원비 지원 제주도 상세주소 기초조사 실시
제주 건설공사 품질시험 수수료 인상 제주총선 유권자 접촉 전통적 선거운동 전면…
김용철 "제주도 순환 전철·도시 모노레일 추진 고병수 "민주당 제주 전략공천, '무전략'공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