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가을감자 재배 면적 증가전망 '촉각'
올해 1597ha 예상 속 주산지 제주 5.3% 증가
내륙지역 큰 폭 늘어… 제주는 전월보다 줄어
도내 농가 가격상승 월동무로 작목 전환 예상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8. 09.02. 18:14:0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가을감자 재배면적이 전국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주산지인 제주는 소폭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2일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의 농업관측본부가 발표한 감자 농업관측에 따르면 올해 가을감자 재배면적은 전년(1456ha))대비 9.7% 증가한 1597ha로 전망됐다. 평년(1407ha)에 비해서도 13.5% 증가한 수준이다.

 특히 주산지인 제주지역 재배면적은 최근 감자가격 강세와 경합작물인 당근·가을무 등의 출하기 가격 약세 등으로 전년보다 5.3% 증가할 것으로 전망됐다. 8월 조사에서는 12.5% 가량 증가할 것으로 예상됐다.

 전월 조사치에 비해 재배면적 증가율이 감소한 것은 최근 가격이 큰 폭으로 상승한 월동무로 일부 농가들이 작목을 전환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으로 풀이되고 있다.

 내륙지역도 감자가격 상승과 경합작물인 쪽파 등의 전년도 출가기 가격 약세 등으로 전년보다 큰 폭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됐다.

 다만 태풍 '솔릭'의 영향 등으로 폐작 후 휴경하거나 다른 작물로 전환하는 농가가 있을 수 있어 실제 재배면적은 전망치보다 감소할 가능성도 존재한다고 농업관측본부는 예상했다.

 앞서 전월 관측조사에서는 폭염의 영향으로 가을감자 파종기까지 지속될 경우 파종된 감자의 부패가 발생해 실제 재배면적이 줄어들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았다.

 한편 9월 감자 도매가격(수미상품)은 전년 대비 21.3~29.9% 높은 20㎏당 4만2000~4만5000원 내외로 전망되고 있다. 9월 가격은 고랭지 감자 출하량 감소로 전년동기(3만4630원/20㎏) 보다 강세를 보일 것으로 예상됐으며, 평년동기(1만9997원/20㎏) 대비 2배 이상 높은 수준이다.

경제 주요기사
[현장] "쌀이며 돼지고기, 채소 값 올라 장보기 … 태풍 '찬투' 영향 항공기 무더기 결항·지연
집 사려 아끼고 아끼는 사이 집값은 천장 뚫었… 태풍 영향 제주기점 항공기 15편 결항
광주전남지방중기청 수출 유망 소상공인 발굴 … 추석연휴 20만명 찾는 제주관광 '기대반 우려반
"국민지원금 하나로마트 사용 주장 철회하라" 제주 자영업자·36시간 이상 취업자 줄었다
추석 전 화폐 순발행액 11.4% 늘었다 제주 수출기업 해외시장 개척 안간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한라산 '사라오름' 만수 장관
  • 미국 워싱턴 '코로나 희생자 추모' 백…
  • 코엑스에 뜬 '달빛왕관-신라금관 그림…
  • '찬투' 북상 강한 파도 치는 제주 섭지…
  • "더 이상은..." 병원을 떠나는 간호사…
  • 코로나19 유휴택시 이용 채소 기르는 …
  • 슬로바키아 방문한 프란치스코 교황
  • 9·11 20주년 뉴욕 밤하늘 밝힌 희생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