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 농림어업취업자 2012년이후 급감
최근 10년간 제주특별자치도 고용실태 추이
10년새 취업자 29.4% ↑실업자 40.0%↑
농림어업 2012년 22.1%→2017년 14.7%
연령대별 고용률 40대 평균 80%대 최고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8. 08.28. 09:55:3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최근 10년새 제주지역의 농림어업 취업자는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는 반면 사업·개인·공공서비스 등의 취업자는 증가추세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호남지방통계청 제주사무소가 조사한 최근 10년간(2008년~2017년) 제주특별자치도 고용실태 추이에 따르면 최근 10년간 제주지역 경제활동참가율은 매년 전국보다 높은 것으로 파악됐다.

2017년 제주지역 만 15세이상 인구는 52만8000명으로 2008년 42만5000명에 비해 24.2% 증가했다. 성별 참가율을 보면 매년 남자가 여자보다 높으며 남·여 참가율 격차는 2008년 16.6%p에서 2017년에는 12.5%p로 줄어들었다.

2017년 제주지역 취업자는 37만4000명으로 2008년 28만9000명 대비 8만5000명(29.4%) 늘었다. 성별 고용률 격차는 2008년 16.3%p에서 2017년 11.9%p로 감소했다.

2017년 제주지역 15~64세 고용률 76.0%은 전국 66.6%보다 9.4%p 높았다. 2017년 제주지역 15~64세의 고용률은 76.0%로 2008년 71.8% 대비 4.2%p 상승했다.

연령대별 고용률을 보면 40대가 평균 80%대로 가장 높으며, 전국과 비교하면 10대를 제외한 모든 연령대에서 높게 나타났다.

2017년 산업별 취업자 구성비는 사업·개인·공공서비스 및 기타(36.3%)에 가장 많이 종사하고, 다음으로 도소매·숙박음식점업(24.8%), 농림어업(14.7%)순으로 나타났다.

산업별 취업자 구성비는 2008년 대비 사업·개인·공공서비스 및 기타는 3.8%p, 건설업은 1.9%p, 도소매·숙박음식점업은 0.9%p 상승했다. 하지만 농림어업은 6.1%p 하락하며 2012년 22.1% 정점을 찍은 뒤 계속적으로 감소한 것으로 확인됐다.

직업별 취업자 구성비는 기능·기계조작·조립·단순노무종사자(30.5%)가 가장 많고, 다음으로 서비스·판매종사자(25.7%)순이었다. 직업별 취업자 구성비는 사무종사자(16.6%), 서비스·판매종사자(25.7%), 관리자·전문가(15.0%)는 2008년 대비 각각 3.5%p, 2.5%p, 0.5%p 상승했다. 농림어업숙련종사자(12.3%)의 취업자 구성비는 2012년(18.5%) 이후 계속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종사상지위별 취업자 구성비는 임금근로자(68.2%)가 2008년(61.1%) 대비 7.1%p 상승했고, 비임금근로자는 31.8%로 2008년(38.9%) 대비 7.1%p 하락했다.

종사상지위별 취업자 구성비를 살펴보면 임금근로자 중 상용근로자(41.4%)는 2008년(30.9%) 대비 10.5%p, 임시근로자(19.0%)는 0.2%p 상승했으나 일용근로자(8.0%)는 3.8%p 하락했다.

상용근로자와 임시근로자의 격차는 2008년 12.1%p에서 2017년 22.4%p로, 상용근로자는 증가 추세인 반면 일용근로자는 2012년 이후 계속적으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교육정도별 취업자 구성비는 대졸이상(45.6%)이 가장 많고, 다음으로 고졸(36.8%)순이었다. 교육정도별 취업자 구성비는 고졸과 대졸이상의 격차는 2008년에는 1.4%p, 2017년에는 8.8%p로 대졸이상 취업자 비중이 커지고 있었다.

최근 10년간 제주지역 실업률은 매년 전국보다 낮은 것으로 조사됐다. 2017년 제주지역 실업자는 7000명으로 2008년 5000명 대비 2000명(40.0%) 증가했다. 제주지역의 남·여 실업률 격차는 2008년 0.2%p에서 2017년 0.4%p의 차이를 보였다.

최근 10년간 제주지역의 비경제활동인구 구성비는 남자는 전국보다 높고 여자는 낮았다. 2017년 제주지역의 비경제활동인구는 14만6000명으로 2008년 13만1000명 대비 1만5000명(11.5%) 증가했다.

성별 비경제활동인구 구성비의 남·여 격차는 2008년 29.8%p에서 2017년 23.2%p로 줄었다.

2017년 제주지역 활동상태별 비경제활동인구는 통학 4만3000명(29.7%), 가사 3만6000명(24.8%), 육아 1만1000명(7.6%)순이었다. 활동상태별 비경제활동인구 구성비는 2008년 대비 가사 5.7%p, 육아 2.3%p, 통학 0.1%p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제 주요기사
타지역 렌터카 제주 불법 유입 의혹 조사 마늘과 양파 이어 맥주보리도 처리난
6월말 장마 시작 농작물 병충해 방제 '비상' 지난달 제주공항 이용객 국제선 호조로 소폭 증가
제주감귤 '귤로장생' 온라인 판매 고공행진 1500만 관광시대 맞아 미래전략 모색
고수온·적조주의보 7월 중·하순 발령 예상 제주상의, 기업 중국 진출지원 설명·상담회 개최
제주농협, 신품종 '탐나감자' 25일까지 무료 나눔 제주농협,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 생석회 공급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