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특별자치도'어구실명제 위반행위' 집중 단속
채해원 기자 seawon@ihalla.com
입력 : 2018. 07.30. 11:05:2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는 선박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어업질서를 확립하기 위해 오는 8월부터 어구실명제 위반 행위에 대해 집중 단속을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어구실명제는 과다한 어구 사용을 자제하고 폐어구를 해상에 방치하거나 불법 투기를 예방하여 선박의 안전한 운항을 돕고 수산자원을 보호하기 위해 2006년부터 시행된 제도이다.

 어구실명제를 이행하지 않을 경우 수산관계법령 위반행위에 대한 행정처분과 절차에 관한 규칙에 따라 1차 적발 시 20일, 2차에는 30일, 3차에는 40일의 어업정지 및 해기사면허 정지 행정처분을 받게 된다.

 본 제도에 따라 어구를 바다에 설치할 때에는 해당 어구마다 어구의 위치를 표시한 부표나 깃대를 설치해야 한다. 또 부표나 깃대에 각각 가로 30㎝세로 20㎝ 이상 크기의 표지에 허가어선의 명칭과 어선번호, 사용어구의 일련번호를 알아보기 쉽게 표기해 부착해야 한다.

 지난해 한해 동안 발생한 해양사고 2582건 중 어망이나 밧줄 등 해양부유물에 의한 감김 사고가 12%(311건)을 차지했다. 해상에서 유실·폐기되는 어구가 선박의 안전까지 위협하고 있는 실정이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 1·2번 확진자 접촉 10명 모두 음성 구자헌 "대민접촉 선거운동 전면 중단할 것"
[월드뉴스] 기생충 비판한 트럼프에 유명스타… 총선 D-50 코로나19 확산 '소용돌이'
제주음압병상 17개 뿐 코로나19 대비 추가 확보 … 제주 '생물주권 확보' 향토자원 활용 산업화 본…
유기동물 입양시 사전 교육 이수가 우선 제주~대구 항공편 운항 금지 철회 코로나19 확…
제주 추가 확산 차단 '비상' 다중행사 전면 금… 고병수 "동물복지 농장 등 1차산업 '벤처 붐' 유…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