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 서부지역 해수침투 피해 조사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18. 05.15. 13:28:5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는 최근 몇 년 간 해안지역의 지하수에서 해수침투 피해 사례가 발생하고 있어 서부(대정~한경)유역의 해수침투에 대한 원인분석 및 적정관리 방안 마련을 위해 2020년 3월까지 13억 원을 투자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용역에서는 도 전역에 분포하고 있는 육상양식장의 운영현황 조사 및 배출수 수질검사, 염지하수 영향분석을 위한 시추조사(2개소, 4개공)를 통해 염지하수 개발·이용에 따른 주변 지역 담수 지하수위·수질변화 특성 분석을 실시하고 가뭄 및 지하수 이용량 증가에 따른 해수침투 영향 분석과 염지하수 개발·이용에 따른 해수침투 영향 등 과거 서부지역에서 발생했던 해수침투 현상을 재현하여 이에 대한 해수침투의 발생 원인을 규명한다.

 또 조사·연구 결과를 활용해 염지하수 부존량 산정과 염지하수 개발에 따른 해수침투 영향범위를 평가하고 해안지역에 분포하고 있는 염지하수 및 담수 지하수에 대한 적정관리 방안을 마련한다.

 제주특별자치도 관계자는 "이번 연구를 통해 염지하수 개발·이용 증가 및 가뭄에 의한 지하수 취수량 증가 등으로 인한 해안지역 염분증가 원인을 과학적으로 규명하고 이에 대한 염지하수 및 지하수에 대한 적정 관리방안을 마련해 해수침투를 사전에 예방하고 안정적인 지하수 이용기반을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