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감귤농축액 일본 수출

제주감귤농축액 일본 수출
농업회사법인 일해 300여톤·100만달러 실적
  • 입력 : 2016. 02.26(금) 09:51
  • 표성준기자 sjpyo@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제주감귤농축액의 일본 수출이 늘어 가공용감귤 처리에 청신호를 보여주고 있다.

 매년 가공용감귤의 40%를 가공 처리하고 있는 (주)일해는 제주감귤 가공량을 유지하고 확대하기 위해 제주감귤농축액 대외수출을 늘리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농업회사법인 (주)일해는 이번 달 18일 일본 미쓰비시 상사를 통해 2015년산 제주감귤주스농축액을 300여톤 수출해 약 100만달러 수준의 수출실적을 달성했다. 이는 지난해 수출실적보다 약 30% 늘어난 수치로 엔저 현상과 혐한 정서 등 부정적인 시장흐름 속에서도 안정적인 수출실적을 보였다.

 김영훈 일해 대표는 "제주감귤을 가공하는 지역토착기업의 대표로서 최근 2년간 감귤농민들의 어려움을 피부로 직접 느끼고 있다"며 "한정적인 국내 과채주스시장을 벗어나 일본 등 해외수출을 통해 보다 많은 가공용감귤 가공처리를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164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