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일까지 제주 전 해상 풍랑특보... 해경, 선박 안전관리 강화

2일까지 제주 전 해상 풍랑특보... 해경, 선박 안전관리 강화
  • 입력 : 2024. 02.28(수) 17:29  수정 : 2024. 02. 28(수) 20:46
  • 김채현기자 hakch@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한라일보] 오는 29일부터 3월 2일까지 제주 전 해상에 풍랑특보가 예상됨에 따라 제주해경이 선박 안전관리 강화에 나섰다.

제주지방해양경찰청은 28일 상황판단 회의를 개최하고 제주 전 해상 어선과 항해 중인 선박에 대해 조기 입항 또는 대피 유도 등 선제적 안전관리에 나선다고 이날 밝혔다.

제주해경에 따르면 오는 3월 2일까지 제주 전 해상에서 풍랑특보가 발효될 전망이다. 이에 제주 해역에는 초속 10~20m 이상의 강풍과 함께 물결도 1.5~5m로 높게 일 것으로 예상된다.

해경 관계자는 "동중국해, 한·일 중간수역 등 원거리 해역에서 안전해역으로 이동 하는데 장시간이 소요된다"면서 "해당 해역에 대형함정을 선제적으로 이동시켜 정보를 교환하고 기상정보를 제공하는 등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5617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