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오영희 "의회 24개 위원장중 고작 여성 2명..개선해야"
"지방의원 후보자 30% 이상 의무공천 법제화 필요"
제주지역 여성 정치대표성 증진 전문가 토론회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21. 10.28. 17:08:3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자치도의회 오영희 의원.

제주지역 여성의 정치 대표성 증진을 위해 내년 지방선거부터 지방의회 의원 후보자 30%를 여성으로 의무공천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제주자치도의회 국민의힘 오영희 의원은 28일 제주여성가족연구원에서 열린 '제주지역 여성의 정치대표성 증진을 위한 전문가 정책 토론회'에서 "도민의 절반이 여성이고 여성의 경제활동이 가장 활발한 제주임에도 불구하고, 다양한 의사결정을 하는 집단인 지방의회의 여성 정치대표성은 매우 열악한 상황"이라며 여성의무공천비율 상향을 주장했다.

 오 의원은 "제11대의회 전·하반기 의장단 6, 상임위원장 14, 예산결산특별위원장 4명 등 총 24개 위원장 직에 여성의원은 단 2명, 8.3%에 불과하다"면서 의회 내부의 제도적 보장도 필요하다고 밝혔다.

 오의원은 "도의회 의장이 남성이면 여야 1명씩 할당되는 부의장은 각각 여성의원으로 선출하고, 반대로 도의회 의장이 여성으로 선출되면 여야 1명씩 할당되는 부의장은 남성의원으로 선출하는 방식과 18개 위원장 중 30%를 여성의원으로 할당하는 조치도 도입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오 의원은 이같은 조치는 조례 제·개정이나 의장, 원내 교섭단체의 협의로도 충분히 가능한 사안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현행 지방의회 의원의 경우 공직선거법상 비례대표 추천 후보의 50%를 여성으로 공천하도록 하고 있지만 지역구 후보자에 대한 규정은 없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 대설절기보다 2월 상순에 눈 더 많이 내린… '셀프 거래'로 전기 이륜차 보조금 5억여원 챙…
'스타트업에게 기회를' 신한금융 Hero IR-Day 개최 제주 찾은 이낙연 "책임의식에 맞게 이재명 후…
제주지방 주말 눈·비 오락가락.. 다음주 추위 … 추자도 주민 "원정 낚시어선 내년부터 막겠다"
'공식일정 취소'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제주 방… 제주지방 3일까지 산발적인 비.. 다음주 대체로…
국제학교 연수 참여 제주 교원 5명 코로나19 확… 서귀포항 인근 바다에 승용차 추락 운전자 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지역가치창업가 (주)한라산 방문한 권…
  • 눈 쌓인 한라산 용진각 계곡
  • 제주-인천 항로 취항하는 비욘드 트러…
  • 베를린광장에 이주민 수용 촉구 초록…
  • 동백꽃 만발한 제주
  • 2022대학수학능력시험 일제히 시작
  • "제주농민수당 40만원 약속 지켜라"
  • 눈 쌓인 백색의 한라산 백록담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