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생활비 필요해서"… 과수원 창고털이 20대 구속
올해 4월부터 8월까지 24차례 걸쳐
공구 2400만원어치 훔친 뒤 판매해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1. 09.24. 10:22:0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A씨의 범행 행각이 찍힌 CCTV. 사진=제주경찰청 제공

제주 과수원 창고를 돌며 값이 나가는 공구를 훔친 20대가 구속됐다.

 제주경찰청은 지난 9일 야간건조물침입절도 혐의로 A(28)씨를 구속했다고 2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6월 4일 오전 3시50분쯤 서귀포시의 한 과수원 창고에 침입해 전기톱과 드릴, 그라인더를 절취하는 등 올해 4월 17일부터 8월 26일까지 서귀포시 소재 과수원 창고를 돌며 총 24차례에 걸쳐 2400만원 상당의 공구를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지난 6월 5일 과수원 창고 절도 사건을 처음으로 접수했고, 이후 7건의 비슷한 신고가 잇따르자 서귀포경찰서 형사팀이 전담해 수사를 진행했다. 이어 경찰은 과수원 주변 CCTV를 통해 A씨를 용의자로 특정, 지난 7일 제주시내 한 원룸에서 A씨를 검거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생활비 마련 목적으로 범행을 저질렀으며, 훔친 공구는 인터넷 중고거래사이트를 통해 판매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과수원 창고 문 단속과 CCTV 설치를 통해 피해를 예방할 수 있다"며 "만약 피해를 당할 경우 적극적으로 신고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사회 주요기사
[현장] 제주월드컵경기장 계단 잇단 파손 '대형… 김문두 제주대병원 교수 보건복지부 표창
'사고 급증' 이륜차 단속 두 시간 만에 '46건' 적… 앞에서 사과 뒤에선 오리발… 이석문 두 얼굴 '…
이재선 어르신 실종 9일째… "제보 부탁드린다" '허위사실공표' 송재호 벌금 90만원 확정.. 의원…
'미세섬유 증거 불인정' 제주 보육교사 살인사… "제주도는 잘못된 불교부결정 즉각 철회해야"
방화로 자택 모두 태운 30대 체포 중학생 살해범 백광석 "암인줄 알고 범행" 판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2021글로벌 제주상공인 리더십 포럼 개…
  • 한국 화물선 골든레이호 해체작업 마…
  • 가을 나들이 나선 남방큰돌고래
  • 목성 주변 소행선 탐사선 '루시'
  • 한라산에 활짝 핀 상고대
  • '반짝 추위' 한라산 첫 상고대 활짝
  • '강풍주의보' 발효중인 제주
  • 제주도의회 환경도시위 항공로 레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