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서울 인사동에 간 '한라산 붉은겨우살이'
정상기 사진전 9월 28일까지 인사아트프라자갤러리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1. 09.15. 17:06:3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정상기의 '한라산 붉은겨우살이'

'한라산 붉은겨우살이'가 이번에는 서울 인사동으로 향했다. 인사아트프라자갤러리 초대로 이달 15일부터 시작된 정상기 사진전이다.

제주살이 30년이 다 되어가는 정 작가는 10여 년 전부터 붉은겨우살이를 사진에 담아왔다. 어느 겨울날 한라산 영실 등산로를 따라 윗세오름으로 이동하던 중에 붉은겨우살이를 우연히 촬영했고 이를 계기로 그것의 생태와 매력에 빠졌다.

정 사진가는 한겨울 한라산 1100고지 이상의 참나무 꼭대기 높은 가지 끝에 자라는 붉은겨우살이를 '애인'이라고 부른다. 하이얀 눈과 대조를 이루는 붉디붉은 열매에 반한 그는 겨울만 되면 산에 오르길 마다하지 않았다. 하지만 그의 붉은겨우살이 사진은 아름다운 외양에만 머물지 않는다. 다른 나무에 기생한 채 진액을 빨아먹고 사는 겨우살이의 서사를 통해 작가는 그곳에도 인간 세상과 다를 바 없는 삶과 죽음이 있음을 드러낸다.

전시는 이달 28일까지 계속된다. 갤러리 4층 전관을 통틀어 대작을 위주로 붉은겨우살이 사진을 전시 중이고 5층엔 제주 사계절 풍경을 담은 작품을 내걸었다. 앞서 정 작가는 6~8월 제주신화월드에서 전시를 가졌고 지난 10일부터는 경기도 파주 콩세유미술관 초대전에 참여하고 있다.

문화 주요기사
마침내 울릴 심벌즈처럼… 제주 정민자 모노드… 동시·동화와 함께 제주 여행 떠나요
제주교향악단 브람스 교향곡으로 '다시, 브람… "제주문예재단 경영평가 꼴찌… 통렬히 반성하…
산지천 일대 지붕 없는 미술관으로… 아트페스… '너의 목소리, 곁에' 제주여성영화제 더 절실한…
30회 전국무용제 제주 다온무용단 '대상' 수상 아이들 눈높이 맞춘 제주 신들의 이야기 등 담…
제주체임버오케스트라 5인 5색 동요 편곡 연주… 제주 강요배 대구미술관 개인전… 몸으로 발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목성 주변 소행선 탐사선 '루시'
  • 한라산에 활짝 핀 상고대
  • 제주도의회 환경도시위 항공로 레이…
  • 오스트리아 소금광산서 채취된 2600년 …
  • 문 대통령 화이자로 부스터샷 접종
  • 제주4·3평화공원 참배하는 윤석열 전 …
  • 제주 4·3평화공원 위패봉안실 둘러보…
  • 제주4·3평화공원 참배하는 원희룡 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