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최근 10년간 제주서 2년에 한번 꼴 산불
지난해 구좌읍 산불 피해 규모 가장 커
이상민 기자 hasm@ihalla.com
입력 : 2021. 01.24. 17:49:3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최근 10년간 제주지역에서는 총 5건의 산불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24일에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지난 2011년부터 2020년까지 도내에서 5건의 산불이 발생해 3.88㏊가 불에 탔다.

피해 규모는 지난해 4월25일 제주시 구좌읍 김녕리 일대에서 일어난 산불이 가장 컸다. 이날 화재로 임야와 잡목 등 1.82㏊가 소실됐다. 화재 규모가 워낙 커 소방대원과 공무원 등 200여명이 진화 작업에 나섰으며 다목적소방헬기인 '한라매'도 투입됐다.

또 지난해에는 11월 9일 서귀포시 성산읍 난산리 유건에오름에서도 불이 나는 등 최근 10년 사이 처음으로 한해 두번의 산불이 발생했다.

최근 10년 사이 일어난 5건의 산불 중 화재를 일으킨 범인이 검거된 적은 한번 뿐이었다. 지난 2013년 제주시 월평동에서 산불이 나 1㏊가 소실됐을 당시 산림당국은 쓰레기를 소각하다 산불을 낸 범인 1명을 검거했다.

나머지는 입산자 실화, 담뱃불에 의한 실화로 산불 발생 원인만 추정될 뿐 누가 불을 냈는지는 밝혀지지 않았다.

한편 최근 10년간 전국적으로 4737건의 산불이 발생해 1만1194㏊가 소실됐다. 산불은 대기 건조한 2월부터 5월 사이 집중적으로 발생(전체의 67%차지)하는 경향을 보였으며 월별로는 3월이 129건으로 가장 많았다.

사회 주요기사
술 취해 미성년 아들 손찌검 50대 아버지 집행… 제주서 트럭-버스 충돌… 3명 중경상
제주행 코로나19 백신 전량 회수, 교체 소동 '직권남용 의혹' 제주경찰 간부 결국 법정行
경찰, 제주테니스협회 보조금 의혹 조사 조업 중 맹장이… 제주해경 긴급이송
제주 월령포구서 상괭이 사체 발견 제주 비자림로서 렌터카 차량 화재
"도서관 오지말라" 협박 40대 벌금형 제주 방류 바다거북 '고향 찾아 1만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거센 눈보라 치는 제주 중산간
  • 눈 내리는 제주 퇴근길 정체
  • 봄을 시샘하는 눈 속에 파묻힌 복수초
  • 시험비행 중 또 폭발한 스페이스X 화…
  • 성산일출봉의 봄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