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4·3 수형 행방불명인 재심 첫 무죄 선고 적극 환영"
제주4·3연구소, 4·3특별법 조속한 국회 통과도 요구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1. 01.24. 11:58:1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4·3연구소는 제주4·3 수형 행방불명인 10명에게 사상 첫 무죄가 선고된 것에 대해 적극 환영한다는 성명을 냈다.

4·3연구소는 지난 21일 성명에서 "우리는 이번 선고를 통해 70여 년 동안 맺힌 유족들의 억울함과 한이 조금이라도 풀리기를 기대한다"며 "지금도 330여 명의 수형 행불인 유족들의 재심 청구소송이 진행 중이다. 우리는 이번 판결과 마찬가지로 이들 유족들에게도 재심 개시가 결정되고 좋은 결과가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들은 또한 "최근 처리가 불발된 제주4·3특별법의 국회통과가 2월에는 반드시 이뤄져 4·3 유족들의 명예가 제도적으로 회복되기를 요청한다"며 "제주4·3연구소는 유족들과 함께 4·3의 진상규명과 명예회복의 길에 함께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시 오일장서 차대 보행자 사고 발생 학교 앞에서 어린이 친 60대女 '금고형'
함덕리 내 공업사 화재… 1시간여만에 진화 훼손 가중 항일유적 정비·활용 절실
제주에서 요란하게 내리는 '봄비' 서귀포해경, 5월까지 실뱀장어 불법포획 단속
신임 제주도의사회장에 김용범 원장 제주 백신센터서 화재가 발생하면?
제주 바다서 변사자… 해경 수사 제주서 가출 청소년 성폭행 20대 실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거센 눈보라 치는 제주 중산간
  • 눈 내리는 제주 퇴근길 정체
  • 봄을 시샘하는 눈 속에 파묻힌 복수초
  • 시험비행 중 또 폭발한 스페이스X 화…
  • 성산일출봉의 봄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