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강충룡 제주도의원 입장 표명에도 성소수자 혐오 내용"
제주차별금지법제정연대, 도의회 사과·재발 방지책 마련 요구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1. 01.20. 09:04:1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강충룡 제주도의회 의원이 지난 18일 보도자료로 발표한 '성소수자 혐오 발언 오해에 대한 입장'과 관련 제주차별금지법제정연대는 "진정성 있는 사과는 부재했고, 스스로를 변명하기에 급급했으며, 이 과정에서 다시 한 번 성소수자 혐오 발언을 남발함으로써 '오해'가 '오해'가 아니었다는 것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제주여민회 등 도내 19개 단체와 정당으로 구성된 제주차별금지법제정연대는 20일 성명에서 "강충룡 도의원이 내놓은 입장문에는 "동성애 확대를 염려하고 있는 제 생각을 말씀드리기 위해 도입부에서 한 내용", "유아·청소년기에 동성애가 확대될 수 있는 조건이나 환경을 법·제도적으로 조성하는 것은 타당하지 않다고 생각한다" 등의 성소수자 혐오를 반복하는 내용이 담겨 있었다"며 "성소수자를 혐오하지 않는다면서 그 내용에는 여전히 혐오를 담고 있는 강충룡 도의원의 입장을 규탄한다"고 말했다.

이들은 "제주도의회 좌남수 의장에게 도의회 차원의 공식 사과와 재발 방지 대책 마련을 요구한다"며 "국민의힘과 더불어민주당도 재발 방지 대책 마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사회 주요기사
학교 앞에서 어린이 친 60대女 '금고형' 함덕리 내 공업사 화재… 1시간여만에 진화
훼손 가중 항일유적 정비·활용 절실 제주에서 요란하게 내리는 '봄비'
서귀포해경, 5월까지 실뱀장어 불법포획 단속 신임 제주도의사회장에 김용범 원장
제주 백신센터서 화재가 발생하면? 제주 바다서 변사자… 해경 수사
제주서 가출 청소년 성폭행 20대 실형 제주 교통문화 지수 '전국 1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거센 눈보라 치는 제주 중산간
  • 눈 내리는 제주 퇴근길 정체
  • 봄을 시샘하는 눈 속에 파묻힌 복수초
  • 시험비행 중 또 폭발한 스페이스X 화…
  • 성산일출봉의 봄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