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내년 코로나 극복 제주 주력산업구조 개편
도, 스마트관광·그린에너지·청정바이오산업 집중
한국판·제주형 뉴딜 발 맞춰 198억5000만원 투입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20. 12.27. 14:08:4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테크노파크(JTP)가 코로나19에 따른 팬데믹의 위기 상황을 극복하고 한국판·제주형 뉴딜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2021년부터 지역주력산업을 개편한다고 27일 밝혔다.

올해까지 기존 주력산업은 지능형관광콘텐츠, 청정헬스푸드, 스마트그리드 등 3개 사업을 중심으로 추진됐다.

도와 JTP는 내년부터는 중앙정부의 지역뉴딜산업 육성, 지역 전략 수요, 규제특구 연계 방침에 따라 제주산업구조에 대한 개편에 나선다. 지역뉴딜과 연계한 신산업 육성을 위해 지능형 관광콘텐츠산업을 스마트관광산업으로 변모한다. 또 '제주 전기차충전서비스 규제자유특구'와 '그린뉴딜'과의 연계 강화를 위해 스마트그리드산업을 그린에너지산업으로 전환한다. 아울러 지역 특화도가 높은 청정헬스푸드산업에서 제주자원을 활용해 적용 가능한 청정바이오산업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도와 JTP는 ▷스마트관광산업은 관광·문화상품의 비대면화를 위한 실감형 콘텐츠, 빅데이터 활용서비스 등 ▷청정바이오산업은 팬데믹 시대에 대응하기 위한 면역강화식품, 간편식 가공식품 등 ▷그린에너지산업은 카본프리 아일랜드 2020(Carbon-free Island 2020) 비전 달성을 위한 관련 품목들을 산업별 주요품목으로 육성할 예정이다.

지역산업 육성을 위한 내년도 예산은 올해(175억3000만원)보다 23억원가량 증액한 198억5000원(국비 141억6800만원, 지방비 56억8200만원) 규모다.

도 관계자는 "현재까지의 지원시스템과는 달리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으로 어려운 도내 기업들에게 꼭 필요한 사업 프로그램 지원함으로써 새로운 도약의 발판을 마련하고 혁신 경쟁력 확보에도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행정구역 조정, 도민 공감대 형성부터" 좌남수 "현안 차고 넘치는데 원희룡 지사는 대…
서귀포 75세 어르신 대상 화이자 접종 시작된다 제주 자가격리 무단 이탈 40명 "무관용 고발"
제주 '또 관광객' 코로나19 신규 확진 판정 [월드뉴스] 아이언맨처럼 하늘 누빈 두바이 제…
제주지역 장애인 증가 맞춤형 정책은 한계 대통령직속 균형위, 지역 삶의 질 수준 측정한…
해양심층수 고가 대접..용암해수 소금물 전락 제주지역 정수장·상수도 "노로바이러스 없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
  • 국가경찰 '제주자치경찰 조례 비판' 1…
  • 제주4·3수형인 재심..흐느끼는 유가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