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양식광어 가공·유통센터 11월 문 연다
131억 투입 판매·전문식당·전시실 등 복합공간 조성
백금탁 기자 ㏊ru@i㏊lla.com
입력 : 2020. 11.29. 11:29:1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내년 11월 준공 예정인 '제주광어 가공·유통센터' 조감도.

제주산 양식광어의 소비 촉진 및 체계적 유통 강화를 위한 제주광어 가공·유통센터가 건립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관광객과 도민을 대상으로 광어로 만든 가공품과 음식의 소비를 확대하기 위해 '제주광어 가공·유통센터'를 제주시 연삼로(오라동)에 건립한다고 29일 밝혔다.

도는 사업비 131억원(국비 39, 도비 15, 수협 78, 이상 반올림 처리)을 투입해 최근 센터 신축에 따른 공사에 착수했고 내년 11월 준공할 계획이다.

센터는 제주산 양식광어를 필렛, 선어회, 광어어묵, 생선가스 등으로 즉석 제조·가공하고 판매시설 및 광어요리 전문점은 물론 옥외 휴게시설과 유아·어린이 놀이터, 체험·홍보·전시실과 수협금융·사무공간이 복합적으로 조성된다.

제주어류양식수협이 해양수산부와 제주도의 지원을 받고 있는 센터는 에너지효율 등급 인증과 녹색건축 예비인증을 취득하고 지난 4월 건축 허가를 받았다. 조달청의 설계 적정성 및 경제성 검토도 모두 마쳤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500명 코앞 제주형 거리두기 2단계 이달말까지 2주 연장
제주 15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2명 추가 제주 '가격 상승세' 노지감귤 집중 관리 돌입
멈춰선 제주외항 3단계 개발사업 '시동 살린다 제주 충남·충북 가금산물 반임금지 해제
"제주 기후인식 모두 함께 나눠요" BJT열방센터 제주 방문자 신원 모두 확보
공무원노조 "제주도, 퇴행적 인사 관행 여전" … '설경 절정'한라산… 코로나 우려 속 탐방객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