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26회 서귀포칠십리축제 폐막
축제기간 온·오프라인 결합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0. 11.22. 17:10:3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코로나19 대응에 따른 대면접촉 최소화 방식으로 새롭게 시도된 제26회 서귀포칠십리축제가 이틀간의 일정을 마무리하고 지난 21일 폐막했다.

 서귀포시가 주최 하고 서포칠십리축제조직위원회가 주관한 이번 축제는 힘든 여건 속에서도 코로나 장기화로 심신이 지친 시민들에게 위로와 힐링을 선사하고 침체된 지역 문화예술(공연) 및 관련 업계 활성화를 위해 개최됐다.

 첫째 날인 지난 20일에는 코로나 위기 극복 등 서귀포 시민의 무병장수를 기원하는 '남극노인성제'를 시작으로 지역 공연예술 및 동아리 단체들이 참여하는 '문화예술 한마당' 및 서귀포 3분 관광영화제 입상작 등 지역 문화콘텐츠 홍보, 초청공연 등이 진행됐다.

 둘째 날인 21일에는 문화예술 한마당 및 초청공연, 서귀포 문화도시 조성사업의 일환인 '찾아가는 문화도시 105번 문화버스' 홍보, '칠십리가요제-왕중왕전' 등이 열렸다.

 양광순 축제조직위원장은 "코로나19 여파 및 대응으로 예산삭감 등 예년보다 축소되어 지역 대표축제에 많은 사람들이 함께할 수 없어서 아쉬움이 크지만 주어진 여건 속에서 최선을 다했다"면서 "칠십리축제는 서귀포 전 시민의 참여를 기반으로 하는 지역의 대표성과 상징성을 갖고 있는 전국에서도 보기 드문 참여형 축제로 향후 발전 가능성이 상당한 축제인 만큼 앞으로 더 많은 관심과 성원을 바란다"고 밝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후쿠시마 방사성 오염수 해양 방출 결정...제주… [월드뉴스] 日, 원전오염수 방류 결정… 강행 …
‘제주 자연 소리’ 담아 아기 숙면 돕는다 도, 읍면동 맞춤형 복지 실무자 워크숍
카톡·문자로도 ‘장애인 학대’ 신고 접수 민주당 내 제주특별법 개정 전담 기구 출범
보급 계획 목표 달성부터 '빨간불'… 축적 과제… 오영훈 '성범죄자 소화물배송업 취업 제한' 법…
일본 방사성 오염수 200일만에 제주 도착 예상 민주당 전당대회 후 제2공항 추진여부 결론낸…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
  • 국가경찰 '제주자치경찰 조례 비판' 1…
  • 제주4·3수형인 재심..흐느끼는 유가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