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슬그머니 사라진 '세계평화의섬' 후속 실천사업
강철남 의원, 19일 도정질문서 "의지 없다" 원희룡 지사 질타
용역 따른 세부시행계획 수립도 잠잠.. 제도개선 필요성 주장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0. 11.19. 14:25:2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원희룡 제주지사와 강철남 제주자치도의회 의원.

박진경 대령 추모비 이전·철거도 요청..원희룡 "4·3특별법 정신 맞게 원만히 처리"

제주가 '세계평화의 섬'으로 지정된지 15년이 지났지만 후속 실천사업 추진은 지지부진하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19일 열린 제주도의회 제389회 제2차 정례회 도정질문에서 강철남 의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 연동을)은 17대 평화실천사업 중 완료사업이 7개에 불과하다며 도정의 추진 의지에 의구심을 표했다.

 강 의원은 "7개 사업이 완료됐지만 아주 오래전 완료된 사업"이라며 "그 이후에 지금까지 보완되거나 추진되는 사업이 거의 없다"고 질타했다.

 관련해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평화의 섬이 2005년 지정돼 그에 따른 17대 실천사업을 하고 있는데 주로 전반기에 많은 프로그램이 시작돼 지속되고 있지만 후반기 와서 새롭게 착수되거나 큰 진척이 있는게 부진한 게 사실"이라고 답했다.

 다만 원 지사는 "(17개 사업 중)지속되고 있는 사업이 많다"면서 "특별히 정체되거나 진척이 없어 정말 답답한 건 모슬포 평화공원 조성사업과 동북아평화협력체 창설"이라고 반박했다.

 강 의원은 또 올해 세계평화의 섬 지정 15주년을 맞아 기존 17대 평화 실천사업 재정립 및 신사업 발굴을 위해 추진한 '세계평화의 섬 평화실천사업 2.0 구상' 용역이 종료됐지만 아직도 시행계획 수립이 마무리되지 않았음을 지적했다. 덧붙여 특별법상 세계평화의섬 사업은 정부에 보고하게 돼있어 의회 보고 등 의회가 관여할 여지가 전무한 점도 문제 삼았다. 세계평화의섬 사업의 실효성 확보를 위해 조례 제정 등 제도개선이 필요하다는 것이다.

 이에 원 지사는 "보완이 필요하다고 본다"며 제도개선 필요성에 공감을 표했다. 그러면서 오는 12월 예정된 평화의섬 2.0 시행계획 보고 과정에서 의회와 적절한 방식으로 소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강 의원은 제주시 충혼묘지에 있는 박진경 대령 추모비 철거·이전 문제도 도마에 올렸다. 수년 전부터 의원들이 줄기차게 이전·철거를 요청해왔음을 언급하며 원 지사의 견해를 물었다.

 원 지사는 "4·3의 아픔에 비춰봐서 상당히 민감한 부분이다. 그래서 4·3특별법 정신 맞게 잘 처리를 해야한다고 본다"면서 "이 자리서 즉답하기 보다는 4·3특별법 정신이 있기 때문에 그런 취지 하에 관계기관과 협의해서 원만하게 처리하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후쿠시마 방사성 오염수 해양 방출 결정...제주… [월드뉴스] 日, 원전오염수 방류 결정… 강행 …
‘제주 자연 소리’ 담아 아기 숙면 돕는다 도, 읍면동 맞춤형 복지 실무자 워크숍
카톡·문자로도 ‘장애인 학대’ 신고 접수 민주당 내 제주특별법 개정 전담 기구 출범
보급 계획 목표 달성부터 '빨간불'… 축적 과제… 오영훈 '성범죄자 소화물배송업 취업 제한' 법…
일본 방사성 오염수 200일만에 제주 도착 예상 민주당 전당대회 후 제2공항 추진여부 결론낸…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
  • 국가경찰 '제주자치경찰 조례 비판' 1…
  • 제주4·3수형인 재심..흐느끼는 유가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