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코로나 시대 제주교육 "취약계층은 안보이나"
6614명 스마트기기 無·인터넷 미설치 345명
조손·한부모 가정 등에 대한 실태조사도 없어
교육청 "원격수업 지원단 구성해 방안 모색중"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0. 09.16. 16:21:3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코로나19로 제주 학교에 '원격수업'이 5개월 넘게 진행되고 있지만, 취약계층 학생의 '교육 불평등'은 해소되지 않고 있다는 지적이다.

 16일 제주도교육청에 따르면 8월 말 기준 도내 초·중·고등학교 학생 7만8000여명 가운데 원격수업을 위한 스마트기기(스마트폰 제외)를 보유하지 않은 경우는 6614명(8.4%)에 달했다. 이는 앞서 3월에 확인된 6127명보다 487명이 늘어난 것으로, 도교육청은 3월 조사 때 '스마트폰'을 갖고 있는 학생도 스마트기기를 보유한 것으로 집계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가정에 인터넷이 설치되지 않은 경우도 전체 0.4%에 해당하는 345명으로 나타났다.

 스마트기기 미보유 학생 6614명 중 교육급여 수급자 등 저소득층 학생은 2204명(33.3%)에 달했으며, 인터넷 미설치도 345명 중 134명(38.8%)이었다.

 이에 따라 도교육청은 태블릿PC 6960대 등 스마트기기를 확보, 학생들에게 보급하고 있으며, 도내 인터넷 서비스 제공사업자와 협약을 맺어 인터넷 설치 확대에 나서고 있다.

 반면 맞벌이와 조손, 한부모, 다문화가정 등 원격수업을 제대로 듣기 힘든 학생에 대해서는 아직까지 정확한 실태조사도 없는 상황이다.

 홀로 초등학생 자녀를 키우고 있는 A(43·여)씨는 "원격수업이 이뤄지는 날에는 70대 부모님에게 아이를 맡겨 일을 나간다"며 "하지만 아이가 스마트기기에 익숙치 않은 할머니에게 공부를 한다고 속여 게임이나 유튜브를 보는 일이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A씨는 "이 때문에 아이에게 혼을 내고, 부모님과 불화를 겪는 경우가 많아지고 있다"며 "아이들이 원격수업을 집중해서 들을 수 있도록 교육청에서 노력했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도교육청 관계자는 "원격수업 지원단을 운영해 학생과 학부모, 교사 등을 대상으로 하는 실태조사 및 수업의 질 향상을 위한 논의를 진행하고 있다"며 "또 취약계층 학생들이 원격수업 기간에도 학교에 나와 수업을 들을 수 있도록 하는 등 교육격차를 최소화할 수 있는 방법이 무엇인지 지속적으로 찾고 있다"고 말했다.

교육 주요기사
제주 태풍 '찬투' 최근접 17일 모든 학교 원격수… 제주 내년도 초등교사 등 86명 뽑는다... 올해보…
제주 유·초·중 교직원 등 백신 2차 접종률 93% 제주대 수시 지역인재전형 늘리고 약학과 첫 …
제주 고교 '4단계 전면 등교'... 13일부터 10월4일… '코로나19 팬데믹 2년' 제주교육에 무엇을 남겼…
고교학점제 일환 첫 고교-대학 연계 공동교육… 올 수능 제주지역 지원자 6994명... 전년대비 440…
코로나19 일단 안정세... 등교수업 확대될까 제주 학생 "학교폭력 피해 경험" 다시 1000명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한라산 '사라오름' 만수 장관
  • 미국 워싱턴 '코로나 희생자 추모' 백…
  • 코엑스에 뜬 '달빛왕관-신라금관 그림…
  • '찬투' 북상 강한 파도 치는 제주 섭지…
  • "더 이상은..." 병원을 떠나는 간호사…
  • 코로나19 유휴택시 이용 채소 기르는 …
  • 슬로바키아 방문한 프란치스코 교황
  • 9·11 20주년 뉴욕 밤하늘 밝힌 희생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