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김광현 12일 피츠버그전 선발 데뷔 확정
세인트루이스 선발진 등판일 조정…류현진도 같은날 등판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8.07. 11:15:5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세인트루이스 김광현.

세인트루이스 김광현.

김광현(32·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빅리그 선발투수 데뷔전'이 12일(한국시간) 피츠버그 파이리츠전으로 확정됐다.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도 12일 마이애미 말린스전 등판이 예정된 터라, 두 한국인 투수가 같은 날 메이저리그 선발로 등판하는 진기한 장면이 연출될 수 있다.

마이크 실트 세인트루이스 감독은 7일 미국 현지 매체와의 화상 인터뷰에서 "KK는 (현지 시간으로) 화요일에 등판한다"고 말했다. KK는 세인트루이스 선수단과 팬들이 부르는 김광현의 애칭이다.

현지 시간으로 화요일에 열리는 경기는, 한국시간으로는 12일(수요일) 9시 15분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 부시스타디움에서 치르는 피츠버그전이다.

실트 감독은 "(한국시간으로) 8일 시카고 컵스와의 경기에 (잭 플래허티가 아닌) 대니얼 폰스더리언이 선발 등판한다"며 "플래허티의 등판 간격이 너무 길어져서, 준비할 시간을 주려고 한다"고 밝혔다.

세인트루이스 1선발 플래허티는 7월 25일 피츠버그와의 개막전에 선발 등판한 뒤, 2주 동안 공을 던지지 못했다. 세인트루이스 구단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13명이나 발생해, 경기가 취소됐기 때문이다.

추가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는 덕에 세인트루이스는 8일부터 경기를 재개한다.

이 사이 선발진에 변화가 생겼다. 마일스 마이컬러스에 이어, 카를로스 마르티네스가 이탈했다.'

마무리로 개막을 맞이했던 김광현은 선발진으로 이동했다.

애초 1선발 플래허티의 8일 컵스전 등판이 점쳐졌으나, 실트 감독은 플래허티에게 준비할 시간을 주기로 했다.

세인트루이스는 8일 폰스더리언, 9일 애덤 웨인라이트, 10일과 11일은 플래허티와 다코타 허드슨을 선발로 내세운다. 플래허티와 허드슨의 순서는 유동적이다.

김광현의 선발 데뷔전은 12일 피츠버그전으로 확정됐다.'

메이저리그 진출 첫 시즌을 보내는 김광현은 7월 25일 개막전에서 1이닝 2피안타 2실점(1자책)으로 세이브를 챙겼다.

이후 세이브 상황이 오지 않아 등판하지 못했던 김광현은 빅리그 두 번째 경기를 선발투수로 치른다.

김광현은 KBO리그를 대표하는 '선발투수'였다. 익숙한 자리에서 자신의 진가를 드러낼 기회가 왔다.

한국 야구팬들에게는 이달 12일이 무척 의미 있는 날이 될 수 있다.

토론토 에이스 류현진은 같은 날 토론토 구단이 대체 홈구장으로 정한 미국 뉴욕주 버펄로의 샬렌필드 개장 경기에 선발 등판할 예정이다.

한국시간으로 12일 토론토 경기는 오전 7시 37분, 세인트루이스 경기는 9시 15분에 열린다.

한국 야구를 대표하는 두 왼손 투수 류현진과 김광현이 예정대로 등판하면 국내 야구팬들에게 8월 12일은 '코리안 빅리거의 날'로 기억될 수 있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11연승' NC 정규리그 우승까지 17승 남았다 김광현 MLB 첫 포스트시즌 등판 3⅔이닝 3실점
류현진 홈런 2방 7실점 2회 강판 '최악' '이형종 역전 3점포' LG 2연패 탈출
MLB 토론토, 탬파베이에 1-3 패배 '벼랑 끝으로' '손흥민 공백' 토트넘 리그컵 8강 진출
추석연휴 임성재·안병훈 샌더슨팜스 챔피언십… 'KK' 김광현 첫 시즌 첫 포스트시즌 출격 '파격'
제주 정우재·공민현 연속골 '선두 수성' '코리안 듀오' 류현진·김광현 10월 1일 동시 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