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지하용출수 냉난방시스템 에너지 절약 '톡톡'
도내 용출수 시설하우스 냉난방 수자원 가치 높아
유류 냉난방시스템 대비 88% 에너지비용 절감 효과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20. 08.04. 13:20:0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지하 용출수를 이용한 냉난방시스템이 시설과수 재배농가의 에너지비용 절감에 큰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 서귀포농업기술센터는 지하 용출수 이용 냉난방시스템이 기존 유류 냉난방시스템과 비교해 88%의 에너지비용 절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고 4일 밝혔다.

 서귀포농업기술센터는 2018년부터 2019년까지 2년간 농촌진흥청과 공동으로 온실가스 배출 및 난방 에너지 비용 절감을 위한 지하 용출수 이용 냉난방시스템을 개발해 왔다.

 제주도는 시설과수 재배농가의 경영비 부담을 해소하기 위해 화산섬의 지형적 특성을 활용한 지하용출수 이용 냉난방시스템을 2019년 1개소, 2020년 1개소 등 2개소에 보급했다.

 지하 용출수는 지층 속을 흐르던 지하수가 지표와 연결되는 지층이나 암석의 틈을 통해 솟아나오는 물로, 도내 900곳 이상 분포하며 연중 15~17℃의 수온을 유지하고 있다.

 연중 일정한 수온 때문에 시설하우스 냉난방 수자원으로 활용 가치가 높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서귀포농기센터는 올해 1월 28일부터 5월 12일까지 극조생 온주감귤을 재배하는 2970㎡의 시설하우스를 대상으로 에너지 절감효과를 분석했다.

 그 결과 유류 사용 시 502만5000원이 소요됐지만, 지하 용출수 이용 냉난방시스템은 전기료 62만8000원이 소요돼 439만7000원의 절감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서귀포농기센터는 올해 서귀포시 강정동 소재 2970㎡ 규모의 시설감귤 재배농가에 제습 냉난방기 42㎾(12RT)급 2대를 설치했다.

 이 시스템은 용출수의 온도를 회수하면서 흡수한 열과 히트펌프의 압축기를 가동하기 위한 전기에너지의 합을 실내 열교환기를 통해 열을 방출하는 원리로, 시설하우스 내부 난방은 물론 냉방·제습 등의 기능선택도 가능하다.

 서귀포농기센터는 시설과수 재배농가의 에너지 비용 절감과 농업부문 온실가스 감축 등을 위해 미활용 에너지를 이용한 냉난방 시스템을 지속적으로 보급할 계획이다.

 센터 관계자는 "시설과수 재배농가의 경영비 중 유류비는 약 65%로 매우 높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면서 "농가 경영비 부담을 해소하기 위해 미활용 에너지(염지하수, 용출수)를 활용한 에너지 절감 기술 보급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시설깻잎 겨울철 녹색비닐 피복 효과 농가 실… 시설딸기 경쟁력 높인다... 국내 육성 신품종 '…
국내 육성 골드키위 '감황' 첫 도입 "금어기 끝난 제주바다에 참조기 풍년일세"
추석연휴, 제주항 항만 특별대책 상황실 가동 제주 서귀포항에 해양레저체험센터 들어선다
자기정치하던 원 지사 추석연휴는 제주서 정중… 과학기술정책 선도 '제주과학기술정책협의회' …
코로나로 힘든 제주도, 공직 내부경비 허리띠 … 제주도, 추석연휴 종합상황실 운영… 철통방역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