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갑오징어, 제주어가 새로운 소득원 될까
도해양수산연구원, 종자 생산·해면양식 돌입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20. 07.15. 10:27:1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도 해양수산연구원이 새로운 어업소득원 발굴을 위해 올해부터 갑오징어에 대한 종자 생산 및 해면양식 연구에 돌입하며 결과가 주목된다. 사진=제주도 해양수산연구원 제공

갑오징어에 대한 양식이 제주에서 본격적으로 이뤄지며 향후 새로운 소득원으로 자리 잡을 수 있을 지 주목된다.

제주특별자치도 해양수산연구원은 새로운 어업소득원 발굴을 위해 올해부터 갑오징어에 대한 종자 생산 및 해면양식 연구에 들어갔다고 15일 밝혔다.

갑오징어는 계절에 따라 제주 연안에서 남해안 및 서해안까지 광범위하게 분포하는 어종이다. 주로 유자망, 채낚기 및 정치망으로 어획되지만 최근 어획량이 연간 2000t 이하로 감소(1980년대 5만t 내외)하며 자원조성이 요구되고 있다.

이에 따라 연구원은 오는 2021년부터 본격적인 연구 추진을 위해 올해 예비시험 결과에 따라 자원조성 및 양식연구를 3년간 단계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갑오징어는 산란 후 알을 특정 기질에 부착시키는 습성이 있음에 따라 연구원은 올해 산란유도 및 부착기질 선택성 시험을 목적으로 추진한 결과 4만 마리 이상을 생산했다.

이 가운데 3만 마리는 방류하고 나머지 1만 마리는 항내 가두리를 이용한 사육시험을 통해 초기 먹이계열을 탐색할 계획이다. 갑오징어 방류는 16일 오전 11시 제주시 구좌읍 김녕해역에서 이뤄진다.

김문관 해양수산연구원장은 "제주는 주요 오징어류의 서식해역"이라며 "현재 육상수조식에 의존한 전복과 홍해삼 양식산업이 어려운 현실을 반영해 이를 대체할 수 있는 품종 개발이 시급한 상황에서 갑오징어종이 새로운 어업소득원으로 자리매김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갑오징어는 보통 1년생으로 20㎝까지 자라며, 주로 4∼6월에 산란한다. 1㎝정도 크기의 어린 갑오징어는 성장단계에 따라 다양한 먹이를 섭식하는 습성이 있어 부화 후 빠른 시기에 방류해야 하는 특성이 있다. 플랑크톤, 어린고기, 저서성 게류 등 살아 움직이는 먹이만 먹는 식성으로 초기 플랑크톤 먹이 계열만 찾으면 양식어종으로도 매우 가치가 높다.

이에 따라 최근 2∼3년 전부터 국가 및 광역지자체 연구기관은 갑오징어종에 대한 연구를 시작해 일부 인공생산을 통한 자원조성과 양식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하지만 양식연구는 부화 후 첫 먹이원이 되는 초기먹이 계열이 명확히 밝혀지지 않아 아직까지 성과는 미미한 단계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지역 초등 방과후 돌봄 현황과 과제는? 지하용출수 냉난방시스템 에너지 절약 '톡톡'
제주도 농어촌진흥기금 2388억원 융자 지원 제주지역 안전 개선 안전보안관이 책임진다
탑동해변공원 안전사고 예방 시스템 구축 제주 상수도 누수율 잡기 '산 넘어 산'
[월드뉴스] 민간우주선 첫 정거장 왕복 ‘성공… 서귀포시, 노후화된 산불감시초소 2곳 교체 정…
서귀포시, 가축분뇨처리 지원사업 추가 공모 성산읍 도내 첫 해양폐기물 재활용 은행 가동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