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사랑상품권 행정이 직접 발행한다
정부, 최근 예산 지원 대상 지자체 확대 결정
道 "금융기관 통해 판매·가맹점도 늘릴 것"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0. 03.26. 15:44:0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는 지역상품권의 사용범위와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가칭 제주사랑상품권을 직접 발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날 제주도에 따르면 정부는 제주도가 광역자치단체라는 이유로 상품권 발행 관련 예산 지원을 하지 않고 있다. 이 때문에 지역상품권인 제주사랑상품권은 민간인 제주특별자치도 상인연합회가 발행주체이고, 사용범위는 도내 30개 전통시장과 상점가, 동네슈퍼 등으로 한정돼 있는 상황이다.

 하지만 최근 정부가 광역자치단체에도 예산 지원을 하기로 하면서 제주도가 직접 발행할 수 있는 근거가 마련됐다.

 이에 제주도는 상품권을 직접 발행, 도내 금융기관을 통해 판매하고, 사용자의 편의를 위해 사용가맹점도 확대할 계획이다.

 앞서 제주도는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과 소상공인 매출 증대를 위해 제주사랑상품권 발행액의 4%에 해당하는 예산을 지원해달라고 건의한 바 있다.

 제주도 관계자는 "제주도가 지역상품권을 직접 발행하면서 정부의 지원을 최대한 확보하도록 협의하겠다"며 "향후 지역의 여러가지 상품권에 대해 통합조정할 뿐만 아니라 나아가 제주형 지역화폐 도입의 기반을 정비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향후 행정안전부와 협의를 진행할 예정이며, 협의가 끝나는대로 조속히 상품권 발행에 따른 절차를 이행, 정부의 추경 등을 통한 예산지원을 적극적으로 이끌어 내겠다"고 덧붙였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임정은 "재산축소 의도 없어 다시신청할 것" 부상일 캠프 "더불어민주당 비열한 정치공세"
고대지 "임정은 후보 재산축소 이의신청 제기" 강경필 "위성곤 후보 선대위 명단, 진실 밝혀라
위성곤 "국회의원 세비 50% 반납" 제주 증장애인생산품 구매·홍보마케팅 확대
제주 국내외 식품박람회 대상 수산물 판로 확… 제주 다른 지방 대형어선 해-육상 불법어업 단…
제주 소규모 취·정수장 거점화 운영 제주 해양분야 전문인력양성 교육 실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