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옥살이 50대 마약사범 추가범죄로 형량 증가
제주지법 징역 4개월 선고
이상민 기자 hasm@ihalla.com
입력 : 2020. 03.25. 19:06:5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옥살이를 하고 있는 50대 마약사범이 추가 범행을 한 것으로 드러나 형량이 늘었다.

제주지방법원 형사1단독 최석문 부장판사는 마약류에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기소된 최모(55)씨에게 징역 4개월을 선고하고 1071여만을 추징했다고 25일 밝혔다.

최씨는 2018년 5월 10일 서울시 용산구에서 대마 15g을 판매하는 등 2019년 3월 30일까지 모두 7차례에 걸쳐 총 119.05g을 대마를 유통시킨 혐의로 기소됐다.

최씨는 다른 마약사건으로 지난해 8월 제주지법에서 징역 2년을 선고 받아 복역 중인 상태로 이번에 추가 범행이 드러났다.

최 부장판사는 "마약류 범죄는 신체적·정신적 중독을 유발해 정상적인 사회생활을 영위하기 어렵게 하는 등 건전한 사회 질서를 저해해국가 전체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이 매우 크다"면서 양형 사유를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110억대 유사수신행위' BTS 화보 사기 50대 구속 도의원 "환경단체 중국 돈 받는다" 발언에 환경…
제주경찰 직협, 검·경수사권 조정 시행령에 반… "추석 전후 사이버 사기·보이스피싱 주의"
상대리 폐기물재활용시설 설립 추진... 주민 반… "코로나19로 음주단속 약화?"… 칼 빼든 경찰
여성 나체사진 SNS 유포 20대 징역1년 선고 지난해 제주 이산화탄소·미세먼지 급증
음주교통사고 "약발 안 먹히네" 택배노조, 분류작업 전면거부 하루만에 철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