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4·3유족회-통합당 원내대표 면담 '불발'
원지사 직접 나서 추진
대표측 "일정 조율 못했다"
국회=부미현 기자 bu8385@ihalla.com
입력 : 2020. 02.20. 20:40:2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미래통합당 심재철 원내대표.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가 제주4·3희생자유족회와 심재철 미래통합당 원내대표의 면담을 직접 나서 추진했으나 성사되지 못했다.

20일 제주도 관계자에 따르면, 4·3 유족회와 심 원내대표의 면담은 당초 이날 이뤄지는 것으로 알려졌으나 일정을 미뤄 추후 재추진하기로 했다.

이번 면담은 원 지사가 지난 17일 미래통합당 출범식에 최고위원 자격으로 참석하며 직접 나서 조율했던 사항이다.

앞서 원 지사는 지난 18일 제주도청 출입기자 간담회에서 "목요일(20일) 미래통합당 심재철 원내대표와 유족회 면담을 약속받았다"며 당의 최고위원으로서 제주 현안인 4·3특별법 개정을 위해 최선의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었다.

심 원내대표실 관계자는 "원 지사측으로부터 4·3유족회와의 면담을 요청받았지만, 일정은 조율하지 못했다"며 "추후 제주도와 일정을 조율해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제주4·3유족회는 전날인 19일 국회에서 미래통합당 소속 이채익 행정안전위원회 법안심사소위원장과 만나 법안 심의에 대한 협조를 요청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카카오커머스, 벤처캐피탈 투자조합에 20억 출… 제주 제2공항 예정지 인근 토지, 목적 외 사용 '…
해외여행 못간 20~30대 제주로 몰린다 제주도의회 상임위 개편 공론화 촉각
양돈농가 외부·울타리 입출하대 설치해야   코로나19 심각단계 100일 제주관광객 217만명 줄…
제주 밀려드는 괭생이모자반 선제적 대응 실패 고태순 의원, 취약계층 방문방역 지원 조례 제…
제주 건설기계 공영주기장 설치 근거 마련 추… 제주도, 유관기관 합동 교통사고 예방 강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