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연기·취소된 제주 축제·행사 개최되나
정부 "집단행사 연기 취소 필요성 낮다"
개최 여부 재검토·방역 대책 마련 계획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0. 02.13. 11:59:4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들불축제.

제주들불축제.

정부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로 인한 집단행사 취소하거나 연기할 필요성이 낮다는 지침을 내리면서 제주도가 계획 마련에 나섰다.

 제주도는 앞으로 도내 행사, 축제, 시험 등 집단행사를 개최할 때 코로나19의 위험도를 평가하고, 보건소 및 관계기관과 합동으로 대응 계획을 마련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는 지난 12일 중앙사고수습본부가 정례 브리핑을 하면서 집단행사를 전면적으로 연기하거나 취소할 필요성이 낮다고 밝힌데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제주도는 현재 연기 또는 취소를 검토 중인 여러 행사에 대해 개최 여부를 다시 검토하는 한편 개최시 시행될 방역 대책도 마련할 방침이다.

 또한 안전한 행사 진행을 위해 ▷관계기관 합동 코로나 19 대응 계획 수립·점검 ▷비상연락망 구축 ▷개인 보호물품(보건용 마스크·일회용 장갑) 확보·비치 ▷의심환자 발생 대비 의료시설 및 인적·물적 자원 확보 ▷집단행사 참여자 대상 교육 및 감염 예방 홍도 등도 진행한다.

 제주도 관계자는 "제주도는 국내선 발열 감시 카메라 설치, 집중관찰대상자 관리, 중국인 유학생 특별 수송 등 질병관리본부의 기준보다 엄격하게 코로나19에 대응하고 있다"며 "앞으로 집단행사 방역관리 지침을 준수하는 행사를 개최해 지역경제 활성화의 초석을 놓겠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도의회 단독으로 제2공항 도민의견 수렴 제주자치경찰 존폐 위기 "특별자치도 반납하자…
경기도의회, 제주4·3사건 완전 해결에 나선다 제주 인적자원개발위원회 운영성과 '종합 A등…
제주도민 설계한 '안전 통학로·정류소 방한텐… 제주 친환경 바나나 재배 적극 지원한다
제주개발공사, 5억 규모 주민참여예산 사업 공… 제주도, 코로나 위기 극복 문화예술 사업 박차
[월드뉴스] 마스크 안 썼다고 얼굴에 뜨거운 커… 문닫은 도내 실내 체육시설 개방 감감 무소식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