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부영그룹 오투리조트 스키장 설경 절정
3년만에 최고 50cm 강설
자연 설질 슬로프·함백산 은빛 설경 절정
뉴미디어부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1.29. 17:32:0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부영그룹 오투리조트 스키장 설경.

부영그룹 오투리조트 스키장 설경.

부영그룹 오투리조트 스키장이 최근 강원도 태백지역에 내린 많은 눈으로 최상급 슬로프 설질과 은빛 설경의 장관을 이루고 있다.

부영그룹 오투리조트는 지난 27일 시작된 눈으로 스키장 내에 30cm, 스키장 최정상인 해발 1420m의 함백산 정상에는 50cm의 눈이 쌓였다고 29일 밝혔다. 오투리조트가 위치한 강원도 태백 지역은 현재까지 평균 8.9cm의 눈이 내려 3년 만에 최고치의 적설량을 기록하고 있다.

이번 눈으로 오투리조트 스키장을 찾는 스키어, 스노어 보더들은 자연 눈이 빚은 최상급 설질은 물론, 은빛으로 뒤덮인 함백산 설경까지 즐길 수 있게 됐다는게 리조트 측 설명이다.

오투리조트 관계자는 "최고급 장비가 빚어낸 인공 눈도 자연 눈의 설질은 따라갈 수 없다"며 "이번 주 오투리조트를 찾는 고객들은 최고 상태의 슬로프를 즐길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경제 주요기사
면세점 휴업에 협력업체 직원들 "어쩌나" 제주은행 소상공인 온라인 마케팅 지원한다
농협 청원경찰 이승택씨 보이스피싱 사고 예방… '작년 첫 시행' 제주 농업인 월급제 농가들 외…
내수부양책 영향 中企 경기전망 '상승' 제주도민 10명 중 절반 이상 '공동주택 거주'
WE 호텔 제주 여름 프로모션 출시 인천~제주 항로 여객선 내년 운항 준비 순조
신세계 제주 시내면세점 진출 잠정 연기 '재난지원금 약발' 제주 소상공인·전통시장 경…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