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키움, 연봉계약 완료..박병호 20억원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1.21. 16:07:0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지난해 홈런왕 타이틀을 되찾은 박병호(34·키움 히어로즈)가 연봉 계약에서도 홈런을 터트렸다.

 키움은 2020시즌 연봉 계약 대상자 45명 전원과 연봉계약을 마쳤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시즌 홈런 33개를 때려 홈런왕에 오른 박병호는 2019시즌 연봉 15억원에서5억원(33.3%) 인상된 20억원에 계약하며 팀 내 최고 연봉을 기록했다.

 마무리투수 조상우는 지난 시즌 연봉 6천만원에서 1억4천만원(233.3%) 오른 2억원에 도장을 찍었다.

 박병호의 연봉 인상액과 조상우의 연봉 인상률은 각각 팀 내 최고다.

 셋업맨 김상수와 우완 선발 최원태도 지난해 연봉에서 1억원씩 올랐다. 각각 3억원과 3억7천만원에 사인하며 계약을 마쳤다.

 내야수 김혜성은 KBO 리그 데뷔 첫 억대 연봉을 받게 됐다. 지난해 연봉 7천만원에서 3천만원(42.9%) 오른 연봉 1억원에 계약했다.

 2020시즌 연봉 계약 대상자 45명 기준, 연봉 총액은 63억7천600만원으로 지난해52억8천300만원에서 10억9천300만원(20.7%)이 올랐다.

 이중 억대 연봉 선수는 투수 4명, 야수 6명 등 총 10명이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황희찬 풀타임' 잘츠부르크, 유로파 16강 실패 '선두와 3타 차' 임성재 혼다 클래식 2R 9위
도쿄행 김경문호 선수선발 착수 아스널 유로파리그 극장골에 무너졌다
'2이닝 투구' 토론토 류현진 첫 등판 솔로포 허… 코로나19 여파 프로야구 시범경기 전면 취소
"류현진 28일 미네소타전 45개 투구 예정" '빠른 템포' 김광현의 비밀병기에 MLB도 놀랐다
맨시티 레알 마드리드에 역전승 8강 눈앞 'KK' 김광현 첫 MLB 선발 2이닝 퍼펙트 3K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