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문화예술재단 중기 추진전략 공유 집담회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12.08. 16:48:4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문화예술재단(이사장 고경대)은 이달 11일 오후 2시 제주시 W스테이지에서 미래 문화예술사업 추진방향에 대한 지역문화주체들의 목소리를 듣는 공유 집담회를 마련한다.

이날 행사에서는 문예재단 문화예술사업 중기(2020~2024년) 추진전략 수립 방향과 과제에 대한 현장 전문가, 도민의 의견을 청취하고 핵심과제에 대한 공론을 모은다. 문예재단 문화예술사업 중기 추진전략 연구를 총괄한 최도인 메타기획컨설팅 본부장이 연구 추진경과를 발표하고 연구결과에 따른 사업방향을 제안한 뒤 김동현 문학평론가, 이나연 켈파트프레스 대표, 박진희 공공창고 숨 대표, 허은광 인천문화재단 기획경영본부장이 좌담에 나선다. 좌담 후에는 청중들이 참여하는 열린 토론이 진행된다. 집담회 결과는 문예재단 문화예술사업 중기 추진전략에 반영될 예정이다.

참여를 원하는 사람은 온라인(https://forms.gle/zVNbEnKpc4dY7sDg6)이나 전화(064-800-9111, 9114)로 신청하면 된다. 당일 현장에서도 등록가능하다.

앞서 문예재단은 지난 6월부터 문화예술사업 중기 추진전략 수립을 위한 연구를 수행해왔다. 지난 10월에는 지역 문화주체 47명을 대상으로 미래사업 전략워크숍을 2차례 열었다.

문화 주요기사
[김관후 작가의 시(詩)로 읽는 4·3] (44)제주 바… 제주도립 제주합창단 이번엔 새 지휘자 오나
제주민속자연사박물관 대보름 연계 초등생 체… "제주형 지오투어리즘 개념 도입해야"
제주 인문학진흥 지원 제도 마련 위한 토론회 제주섬 탄식과 절규… 그 너머 마음 밝히는 풍…
제주문화포럼 2월 8일 창립 23주년 기념식 일상과 예술 사이… 제주 도심 이아 경계 허물…
우한 폐렴에 제주 공공공연장 일단 '멈춤' 뻔한 영화 상영 말고 색다른 제주 문화의 날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