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제주감귤국제마라톤
[제주감귤국제마라톤 D-4/단체팀 소개] 목동성당마라톤동호회
"제주 자연 만끽하며 전원 완주 목표"
김지은 기자 jieun@ihalla.com
입력 : 2019. 11.06.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2019 제주감귤국제마라톤대회에는 올해 처음 도전장을 내민 팀도 다수 포함됐다. 목동성당마라톤동호회(회장 김석기)도 그 중 하나다. '몸도 튼튼 마음도 튼튼 신앙도 튼튼'이라는 구호로 2004년 결성돼 현재 70여명이 꾸준히 활동하고 있다.

서울시 양천구에 있는 목동성당의 마라톤동호회로 구성됐지만 '비신자'에게도 문을 열어뒀다. 마라톤을 좋아하는 지역 주민도 회원으로 참여하고 있다.

목동성당마라톤동호회는 지역 내 안양천을 중심으로 훈련하고 있다. 매주 산악달리기도 병행해 근력도 강화한다. 매달 한 번씩 마라톤대회에 참가하는 것도 빼놓지 않는다. 회원들의 단합을 위해 해마다 '목마동의 날'을 열고 봄·가을 정기 산행 등도 진행한다. 일년에 한 번 함께 달리며 주변을 청소하는 봉사활동도 잇고 있다.

정세훈 부회장은 "매년 한 번씩 해외마라톤에 참가하고 있는데 올해는 더 많은 회원이 함께했으면 하는 바람에 제주에서 열리는 감귤마라톤대회에 참가하게 됐다"며 "여행과 함께하는 마라톤이다 보니 무리해서 달리기보단 제주의 해안절경을 감상하면서 전원 완주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지은기자

제주감귤국제마라톤 주요기사
감귤 익어가는 계절… 가을 안고 힘차게 달렸다 남자 풀코스 1위 마성민 "즐기려는 마음으로 마라톤…
여자 풀코스 1위 홍서린 "대회 우승으로 자신감 얻… 남자 하프 1위 日 우승자 무카이나카노 마사카즈 "…
여자 하프 1위 윤순남 세 번째 도전 끝에 거머쥔 우… 클럽대항 1위 제주철인클럽 "하나되는 마음으로 풀…
중국인 관광객도 함께한 축제 “마라톤 사랑으로 20년간 우정 키웠죠”
마성민·홍서린 감귤마라톤 풀코스 남녀부 첫 우승 제주감귤국제마라톤 '가을의 전설' 다시 썼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