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탈의실 몰래 촬영 중국인 유학생 벌금형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10.23. 14:15:5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20대 여성의 옷 갈아 있는 모습을 몰래 촬영한 중국인 유학생에게 벌금형이 선고됐다.

 제주지방법원 형사2단독 이장욱 판사는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카메라 등 이용촬영)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중국인 A(22)씨에게 벌금 200만원을 선고했다고 23일 밝혔다. 또 아동·청소년 관련기관 및 장애인복지시설에 1년간 취업제한도 명했다.

 제주도내 모 대학교 유학생으로 재학 중인 A씨는 지난 3월 11일 오후 7시45분쯤 제주시 소재 의류매장에서 탈의실 커튼막 아래쪽에 휴대전화를 들이대 안에서 옷을 갈아입고 있는 B(26·여)씨의 모습을 몰래 촬영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고 반성하는 점, 국내에서 처벌전력이 없는 점 등을 참작했다"고 설명했다.

사회 주요기사
3개월만에 미등록외국인 등 310여명 검거 18일 오전까지 비 온 뒤 기온 '뚝'
"제2공항 갈등해소 특위 수정안 유감" 농산물 수확철 맞아 '감귤지켜 드림팀' 운영
"국회는 4·3 특별법 개정안 처리하라" 부종휴와 꼬마탐험대 만장길 첫 선
"숲과 새들의 친구가 돼 고민 들어보세요" 서귀포시 섶섬 인근 해상서 어선 좌초... 전원구조
"제주 업체 돌고래 수입 불허 판결 환영" 비상도민회의 “제2공항 갈등해소 길 열려…환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