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남조로변 사려니숲길에 무장애나눔길 생긴다
서귀포시 산림휴양관리소, 공모사업 선정 내년 9억여원 투입
문미숙 기자 ms@ihalla.com
입력 : 2019. 10.18. 17:14:1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서귀포시 표선면 남조로변 사려니숲길 입구에 '무장애 나눔길'이 내년 조성된다.

 서귀포시 산림휴양관리소(소장 현승철)는 2020년 녹색자금으로 추진하는 무장애 나눔길 조성사업 공모에서 사려니숲길이 최종 대상지로 확정됐다고 18일 밝혔다. 이에 따라 내년 녹색자금 9억2500만원(국비 60%, 도비 40%)을 투입, 숲길 입구 안내센터 북쪽 1.2㎞ 구간에 폭 1.5m의 목재데크 길이 만들어진다.

 사려니숲길은 산림문화체험에 대한 도민과 관광객들의 높은 관심으로 연간 70만명 이상이 방문하고 있지만 휠체어를 사용하는 장애인이나 노약자 등의 접근에는 불편함이 있어왔다.

 이에 따라 조성되는 무장애 나눔길은 삼나무숲 구간에 임지 훼손없이 완만한 경사와 턱 등의 장애물이 없는 목재데크로 만들어 휠체어나 유모차를 이용하는 교통약자층도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게 된다. 만남·중앙 쉼터, 야외공연장, 포토존을 만들어 이용자의 편의를 높일 계획이다.

 산림휴양관리소는 2017년 치유의 숲을 시작으로 2018년 서귀포자연휴양림, 올해 붉은오름자연휴양림에 무장애 나눔길을 조성해 숲을 찾는 산림휴양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특히 무장애나눔길 조성 사업은 한국산림복지진흥원과 이 분야 전문가인 고구려대 조경학과 김상범교수의 자문을 얻어 전 구간 유니버셜디자인을 적용했다.

 현승철 소장은 "내년에는 국비 지원을 받아 사려니숲 화장실 개선 보완과 숲속 힐링음악회 등을 선보여 최고의 산림복지공간으로 다가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서귀포시 주요기사
서귀포보건소 감염병 분야 3개 부분 표창 도내 최초 공립 지역아동센터 문 열어
서귀포시 청소년 꿈드림 페스티벌 성황 서귀포다문화합창단 오는 30일 공연
이미지 음악극 '애기바당' 오는 30일 열려 처리난 겪던 폐해녀복의 재탄생 눈길
한·일 중학생들의 꾸준한 민간교류 서귀포시 중학생 진로직업체험 프로그램 운영
성산읍 동계전지훈련 유치 스타트 동홍동 일주동로 도시녹지경관으로 재탄생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