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최악의 패배' 류현진 30일 애리조나전 등판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8.25. 13:06:1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류현진(32·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하루 늦춰 30일(한국시간)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방문 경기에 선발 등판한다.

 25일 MLB닷컴에 따르면, 데이브 로버츠 다저스 감독은 뉴욕 양키스와의 경기를 앞두고 취재진에게 류현진의 다음 등판 일정을 설명했다.

 로버츠 감독은 류현진이 30일 오전 10시 40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체이스필드에서 열리는 애리조나와의 원정 4연전 첫 경기에 선발 등판할 것이라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피로 완화를 위한 예방 조처로 9월에 류현진의 등판 일정을 조정할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등판을 한 번 거르거나 투구 이닝을 줄이는 방식이 될 것이라고 MLB닷컴은 전망했다.

 류현진은 24일 양키스와의 홈경기에서 솔로포 2방과 만루홈런 1방 등 4⅓이닝 동안 7점을 주고 무너졌다.

 18일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경기에서도 홈런 2방을 허용하는 등 최근 두 경기에서 홈런 5방을 맞았다.

 애틀랜타와의 경기 전까지 류현진이 시즌 22차례 선발 등판에서 홈런을 10방만 허용한 점에 비춰볼 때 다저스 벤치는 피홈런 증가가 피로의 관계를 유심히 살피고 있다.

 특히 류현진은 2014년 152이닝을 던진 이래 5년 만에 가장 많은 152⅔이닝을 던졌다.

 포스트시즌이라는 중요한 일전을 앞둔 상황에서 다저스가 류현진 보호를 고려 중인 셈이다.

 로버츠 감독은 "피로의 징후를 구속과 제구 능력, 그리고 구종 유지 능력에서 볼 수 있다"며 "지난 두 번의 등판에선 제구가 약간 통하지 않았지만, 류현진과 구단 스태프와 대화한 결과 피로 증상은 없다고 한다"고 전했다.

 이어 "류현진은 스스로 강한 컨디션을 유지하고자 훌륭한 일을 해왔다"며 "나도피로 때문이라고 생각하진 않는다"고 덧붙였다.

 류현진도 24일 경기 후 인터뷰에서 구단에서 체력 관리를 잘 해줬다며 체력이 떨어지거나 피곤한 것은 아니라고 못 박았다.

 류현진의 등판 연기는 다저스의 6선발 로테이션 구상에 따라 예견된 일이다. 다저스가 강속구 신인 투수 더스틴 메이를 27일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3연전첫 경기에서 마운드에 올리겠다고 공언한 터라 나머지 선발 투수들은 하루 더 쉬고 등판한다.

 부상자명단에 오른 로스 스트리플링(목 통증과 이두박근 통증), 리치 힐(힘줄 손상)도 서서히 빅리그 복귀를 준비하는 터라 메이와 토니 곤솔린을 포함해 다저스는 9월엔 4명의 선발 후보를 더 보유한다.

 로버츠 감독은 기존 선발 투수들의 휴식을 위해 정규리그 막판 4명의 투수를 선발로 요긴하게 기용할 참이어서 류현진을 비롯한 다른 선발 투수들의 일정은 수시로바뀔 가능성이 커졌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제주어르신생활체육대회 19일 개막 장애인생활체육 한마당 축제 21일 개막
리버풀, UCL 나폴리 원정 충격 패배 'PGA 첫승' 금의환향 제주 강성훈 '멋진 샷대결 다짐'
잘츠부르크 황희찬, UCL 본선 데뷔전 1골 2도움 맹활… PGA투어 '신인왕' 임성재, 데뷔 첫 승 사냥에 나선다
김학범호, 박항서·히딩크 팀과 맞붙을까 여자배구, 러시아에 복수의 칼날 겨눴다
프로야구 10개 구단 단장들, FA 제도 개선할까 "시합 전 체력관리로 경기력 향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