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조각같은 캔버스에 펼친 이탈리아 단색 회화 제주에
저지리 갤러리 데이지 쥬세페 아마디오 국내 첫 개인전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8.07. 18:37:3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이탈리아 쥬세페 아마디오의 모노크롬 회화 작품.

'모노크롬 회화'로 유명한 이탈리아 작가 쥬세페 아마디오(Giuseppe Amadio)의 작품이 제주를 찾았다. 제주시 한경면 저지문화예술인마을에 들어선 갤러리 데이지에서 그의 국내 첫 개인전을 마련했다.

아마디오 작가는 1980년부터 이탈리아는 물론 해외 각지에서 모노크롬 회화전을 이어오고 있다. 공간·광고 디자인 등 여러 장르를 아우르는 창작 활동을 펼쳐온 작가다.

"캔버스를 조각한다"는 평을 듣는 그의 작품은 전통 회화의 특성에서 벗어나 캔버스를 접고, 늘리고, 굴곡지게 만들어 입체감을 부여하고 이를 단색으로 표현하는 방식으로 탄생한다. 이를 통해 작품 전체에 극적인 역동성을 연출해낸다.

콘티누이타 그룹의 창시자인 피에로 도라치오(Piero Dorazio)는 그의 작업에 대해 "아마디오의 작품은 보는 이의 마음을 움직이며 시선을 사로잡아 버린다"며 "드라마틱한 단색과 곡선, 접힌 캔버스가 만들어내는 부조는 완벽한 균형을 이루는 동시에 작가가 자신을 표현하는 언어"라고 말했다.

지난달 27일 막이 오른 전시는 이달 31일까지 한달 여 계속된다. 문의 064)772-4200.

문화 주요기사
"제주 모든 개신교회 코로나 확산 방지 동참해… 1920년대 제주사회 빈틈 메워줄 자료 햇빛
제주 김만덕기념사업회 대구에 사랑의 쌀 1.5톤 제주도립무용단 30주년 공연·아카이브전 동시 …
제주 김만덕기념관 '작은 그림전' 관람객 호응… 제주CBS ‘대마도 4·3 수장학살’ 인권보도상
[김관후 작가의 詩(시)로 읽는 4·3] (48)달력-정… 제주도립예술단 음악분야 정원 증원 요청 잇따…
제주민속자연사박물관 문은 열었지만… 관람… 제주 문화창작품 홍보 마케팅 지원 공모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