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 동백동산·효돈천·하례리 '생태관광 7선'에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07.29. 15:05:3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 선흘1리 동백동산과 서귀포시 효돈천 및 하례리 '시골여름방학'이 환경부의 '여름방학 생태관광 7선'에 이름을 올렸다. 사진은 효돈천 내창(하천) 트레킹 모습. 사진=환경부

제주시 선흘1리 동백동산과 서귀포시 효돈천 및 하례리 '시골여름방학'이 환경부의 '여름방학 생태관광 7선'에 선정됐다.

이번 선정된 생태관광 7선은 ▷소백산 남천야영장 '천연림과 함께하는 남천계곡' ▷덕유산 덕유대야영장 '별이 빛나는 밤에' ▷한려해상 생태탐방원의 '만지도로 떠나는 국립공원 명품여행' ▷평창 어름치마을 동강래프팅·백령동굴 탐사, 칠족령 도보여행(트레킹) ▷영양 밤하늘·반딧불이 공원 천문관측·반딧불이 체험 ▷창녕 우포늪 생태체험, 따오기 복원센터 탐방 ▷제주 동백동산·서귀포 효돈천과 하례리 '시골여름방학' 등이다.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제주 생태관광은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인 선흘1리 동백동산 및 효돈천과 하례리 마을 '시골여름방학' 등으로 참가자들에게 색다른 추억을 선사한다.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인 동백동산에서는 지역 주민들의 이야기를 들으며 선흘 돌담길 걷기, 야간물놀이와 서우봉 일몰 산책 등이 이뤄진다. 또한 효돈천과 하례리 마을에서는 마을해설사와 동행하는 마을여행 및 효돈천 탐방, 고살리 숲길 걷기, 감귤점빵 등 토속음식 만들기 체험 등 제주문화와 주민의 삶을 체험할 수 있다.

특히 '시골여름방학'은 동네 한바퀴를 돌면서 마을삼촌해설사를 통해 제주마을의 소소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시간이다. 계절에 맞는 요리 체험은 물론 제주의 숲, 곶자왈·람사르습지로 지정된 습지와 하천을 보면서 제주자연의 가치를 배울 수 있는 기회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농협 화훼소비촉진 꽃 나눔 행사 '활짝' "청정제주 사수 관광시장 회복 집중"
작년 12월 제주 면세점 매출액 전국 1위 내땅 개발행위허가 인터넷으로 '한방에'
1월 제주지역 주택거래량 늘었다 제주 마늘·양파주산지협의체 가격안정제 논의
연초부터 제주 아파트 매매량 급증... 인구유출… 작년 제주 오피스 수익률 2.4% 전국 꼴찌
성산일출봉농협, 천혜향 미국 첫 수출 성사 한라봉 재배면적 줄고 천혜향·레드향 늘듯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