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 노래연습장에서 술 팔면 처벌은?
제주지법 50대 업주에게 벌금 500만원 선고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7.24. 11:43:0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지역 노래연습장에서 술을 판매한 50대 여성 업주에게 벌금형이 선고됐다.

 제주지방법원 형사1단독 최석문 부장판사는 음악산업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50·여)씨에게 벌금 500만원을 선고했다고 24일 밝혔다.

 제주시내에서 노래연습장을 운영하는 A씨는 지난해 10월 26일 오후 10시쯤 노래연습장을 찾은 손님 7명을 상대로 캔맥주 2개와 소주 1병 등 4만원 상당의 주류를 판매·제공한 혐의 등으로 기소됐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지난해 같은 죄로 2차례나 처벌을 받았음에도 범행을 반복해 저질렀고, 자신의 잘못에 대해서도 진지하게 반성하지 않고 있다"며 "다만 판매·제공된 주류대금이 비교적 소액인 점을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사회 주요기사
서귀포서 스킨스쿠버 중 의식 잃은 40대 관광객… 제주의사회 총파업 동참… 개인 의원 39% 휴진
제주 동부경찰서장 오충익·서부서장 문영근 14일 의사협회 총파업...제주 개인의원 38% 휴진
부동산특별조치법 대상지역에 제주 동(洞) 제… '묻지마 폭행'에 칼 뽑은 경찰... 생활 주변 폭…
유치원·어린이집 급식안전 대폭 강화한다 제주소방, 종합정밀점검 대상 확대 실시
'불꽃같은 삶' 제주 여성 독립운동가 3인 '기념… 제주지역 의사들도 14일 총파업 '의료공백' 불…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