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오피니언
[열린마당] 제주미래비전,'다름'을 넘어'통합'으로
김경섭 기자 kks@ihalla.com
입력 : 2019. 06.27.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지난주 일요일 제주시 탑동해변공연장에서 '세계人 제주 외국인 축제'가 열렸다. 도내 거주하는 외국인들이 직접 준비한 여러 장르의 음악과 퍼포먼스를 보면서 제주에 이렇게 많은 외국인들이 거주 하는구나 새삼 느꼈다. 현재 제주에는 2만4800여명의 외국인이 거주한다. 국제결혼으로 인한 경우가 대부분을 차지하고 외국인 근로취업, 유학생 등도 점차적으로 늘어나고 있다. 제주 거주 외국인들이 늘어나면서 여러 사회적인 문제도 발생하고 있는데 다문화가정 자녀 및 배우자의 사회적응 문제, 국내 체류가 불안정한 근로자 임금과 인권문제 등이 있다.

이에 제주가 지향하는 국제자유도시의 성공을 위해 체계적인 지원정책 및 프로그램이 요구된다. 우선 거주 외국인 아이들이 책임 있는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는 학교교육, 외국인 배우자들이 지역사회에 적응하는데 필요한 능력 개발과 취업지원 프로그램이 필요하다. 또한 외국인력지원센터, 외국근로자상담센터 등을 설치 운영하여 외국인 근로자 및 취업자 인권문제를 해결해 나가는 한편 유학생 전용기숙사 등 주거여건 지원과 유학 후 취업 지원 등 젊은 외국인 세대가 정주할 수 있는 환경도 조성돼야 한다. 더불어 외국인의 안정적 정착을 위한 지원 시책에서 한발 더 나아가 외국인 가족 구성원과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주는 행정적인 지원도 좀 더 늘려가야 한다.

우리 사회에서 '다문화'는 분명 '변화'다. 그 변화가 아직은 낯설고 불편할 수 있지만, 다름을 수용하고 평화로운 공존을 추구하려는 태도는 사회통합을 위한 수단으로써의 가치 이상의 의미를 지닌다. 이러한 노력들이 열매를 맺는다면 제주 미래비전의 공존 가치를 구현할 수 있는 진정한 국제자유도시로 나가는 길이 될 것이다. <김성호 제주도 정책기획관실>

오피니언 주요기사
[이수재의 목요담론]작은 소망들 [진승현의 건강&생활]올해는 꼭 성공해야 할 다…
[열린마당]18세 새내기 유권자의 힘 [좌정묵의 하루를 시작하며]새해의 덕담과 다…
[열린마당]겨울철 심근경색·뇌졸중 요주의 [열린마당]건설근로자 퇴직공제제도·근로자법…
[홍정호의 문화광장] 예술을 통한 변화 [열린마당]제주 역사문화유산 해신제로 초대
[열린마당]구좌119센터 소방실습을 마치며 [열린마당] 쓰레기통 속의 보물을 찾아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